태그 : 태그매치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게임] 냥냥 프로 레슬링

1986년에 크로스 미디어 소프트에서 만들고 빅터 뮤지컬에서 내놓은 게임. 말 그대로 프로 레슬링 게임이다. 냥냥이란 제목을 보고 대충 유추할 수도 있겠지만 일단은 여자 프로 레슬링인데.. 처음에 이 게임을 봤을 때 세가의 보디 슬램을 떠올렸지만 실제론 전혀 다른 게임이다. 일단 이 게임은 플레이어 셀렉트 캐릭터가 총 4명. 미쿠. 시오리, 페가서스,...

[게임] 머슬 봄버 듀오

머슬 봄버의 확장판. 전작과 거의 달라진 것은 없지만 기본 시스템적인 면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 이번 작은 본격적으로 4인 지원이 되는데, 4인 협동이 아니라 2:2 대전이며 싱글 매치가 사라지고 태크팀 경기가 주를 이루게 됐다. 전작에 비해 마이너 된 부분을 꼽자면 링 밖에서 싸울 수 없게 되었다는 점이지만 전작의 중간 보스인 키말라와 최종 보...

[게임] 덤프 마츠모토

1986년에 세가에서 만든 게임. 영제는 보디 슬램. 원제는 덤프 마츠모토. 덤프 마츠모토는 게임 상 악역 선수 연합의 주인공격 캐릭터다. 일단 장르는 태그팀 매치가 주를 이룬 여자 프로 레슬링 게임. 선역 선수와 악역 선수 팀 둘 중에 하나를 고르고. 각 팀에서 4명 중 2명을 골라 태그매치를 벌여야 한다. 싱글 플레이가 아닌 태그 플레이 위주인데 ...

[게임] 태그팀 레슬링 (PC판)

아케이드와 패미콤으로 발매된 바 있는 빅 프로 레슬링의 북미판. 태그팀 레슬링의 PC 이식판이다. 하지만 설정은 빅 프로 레슬링과 약간 다르며 그것보다 더 단순명료하게 바뀌었다. 게임 내용은 제목 그대로 태그팀 레슬링을 하는 건데, 일단 빅 프로 레슬링처럼 선역과 악역의 구분이 없고 맨 얼굴 선수들과 가면을 썬 선수들로 구분되어 있는데 버그인지는 ...

[게임] 링 레이지

타이토에서 만든 레슬링 게임. 아니, 정확히 보자면 레슬링이라고 하기 보다는 지하 격투기라는 표현이 더 옳을 정도의 분위기를 띄고 있다(실제로 TWF라는 단체 명은 그 어디에도 나오지 않는다) 예를 들면 몽키 스패너나 맥주병 같은 흉기가 링 안에 날아 들어오면 그것으로 적의 면상을 사정없이 후려친다거나 링 밖으로 나가면 매니저가 상대방을 공격해주는...

[게임] 링의 왕자

타이토에 챔피언 레슬러란 레슬링 게임이 있어 TWF라 칭했다면 코나미에는 링의 왕자란 레슬링 게임이 있어 KWF를 칭했다(코나미 레슬링 파운데이션의 약자다) 일단 8명이나 되는 선수를 고를 수 있고, 다들 생긴 게 제각각이라 개성있어 보일 수도 있지만 막상 실재로 해보면 별거 없다. 어렸을 때는 가면 쓴 반칙왕이 왠지 마음에 들어 계속 플레이를 하게...

[게임] WWF 슈퍼 스타즈 (아케이드판)

내가 해본 최초의 WWF 레슬링 게임. 나오는 선수는 88년도에 활약하던 선수들로 얼티밋 워리어, 헐크 호건, 홍키통키맨, 빅 보스맨, 핵소 짐 더간, 마초맨 랜디 세비지이며 마지막 판 보스는 당대 제일의 악역 레슬러였던 밀리언 달러맨 테드 디비아시와 앙드레 더 자이언트다. 각 선수는 던지기 기술 2개와 기본 기술로 싸우는데.. 타격음은 나름대로 좋...
1


통계 위젯 (화이트)

336378
2413
9744944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

2019 대표이글루_ga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