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쉐어웨어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DOS] 휴고 1: 휴고의 공포의 집 (Hugo's House of Horrors.1990)

1990년에 ‘Gray Design Associates’에서 MS-DOS, WINDOWS용으로 만든 어드벤처 게임. 내용은 여자 친구 ‘페넬로페’가 보모 일을 하러 유령이 나오는 집에 방문한 이후 실종돼어, ‘휴고’가 그녀를 구하러 유령의 집에 찾아가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다.본작의 개발사인 ‘그레이 디자인 어소시어츠’는 본작의 개발자 ‘데이비드 그레이’의...

[DOS] 원시인 택시 (UGH!.1992)

1992년에 Egosoft에서 개발, Play Byte에서 아미가, 코모도어 64, MS-DOS용으로 발매한 아케이드 게임. 미국 현지에서는 쉐어웨어로 배포된 게임으로 원제는 ‘UGH!’ 한역하면 ‘악~’, ‘욱’ 의성어로 원시인이 악-소리 지리는 걸 그대로 글자로 쓴 것으로 EA의 원시인 올림픽 게임인 ‘케이브맨 우가-림픽스’의 우가도 UGH다. 한국...

[DOS] 원 머스트 폴 2097(One Must Fall: 2097.1994)

1994년에 Diversions Entertainment에서 개발, Epic MegaGames에서 MS-DOS용으로 발매한 대전 액션 게임. 가정용 컴퓨터 시대 때는 풀 타이틀보다 세 글자 약자인 OMF로 불렸고, 데모가 공개된 뒤 정식 버전이 나온 쉐어웨어 게임이라서 당시 데모로 접한 플레이어도 많았다.내용은 2097년에 지구 정부에 건설 로봇을 제공...

[DOS] 원초적 문명(1993)

1993년에 팀 하이파이에서 MS-DOS용으로 만든 쉐어웨어 시뮬레이션 게임.내용은 원시 시대의 부족장이 되어 부족민들을 이끌고 생존해 나가며 문명을 발전시키는 이야기다.본작은 서바이벌 시뮬레이션 게임으로 문명 발전이 최종 목표고 그 과정에서 죽지 않고 살아남는 걸 전제로 하고 있다.쉐어웨어 게임이다 보니 볼륨이 작아서 메뉴가 단촐하다.위 아래 순서로 ...

위험한 데이브

데인져러스 데이브. 내가 어렸을 때는 위험한 데이브란 제목으로 더 잘 알려져 있으며 애들 사이에 상당히 인기 있던 게임이다. 빨간 모자를 쓴 꼬마가 황금 트로피를 먹고 탈출구를 통해 다음 스테이지로 간다는 평범한 설정을 가지고 있지만 권총을 사용한다거나 제트 분사기를 먹어 하늘을 날아다니는 등의 액션이 정말 적은 용량의 게임에서 실현된다는 것 자...

몬스터 배쉬

1993년에 어포지 소프트웨어에서 만든 액션 게임. 괴물들에게 납치당한 강아지를 구하기 위해 잠옷 입은 빨간 모자 소년 조니의 활약상을 그린 게임이다. 기본적으로 횡 스크롤 액션 게임으로 게임의 목적은 스테이지 곳곳에 설치된 철장의 자물쇠를 부셔서 강아지를 구출하는 것이다. 기본 무기는 새총. 어린 애가 쏘는 거라고 우습게 보일 수도 있는데 일단 게...

더 라스트 아이히 호프/맥주 갤러그

1993년에 알파 헬릭스에서 만든 게임. 남코의 갤러그 같은 타입의 슈팅 게임이다. 스타워즈를 패러디한 프롤로그를 보면 웅장한 느낌이 들지만 실제 게임 상에서는 플레이어 기체가 전투기가 아니라 맥주병이기 때문에 흔히 맥주 갤러그란 이름으로 알려졌다. 아무래도 기체가 맥주병이다 보니 총탄도 그냥 총알이 나가는 게 아니라 맥주병이 나간다. 갤러그와 차이점...
1


통계 위젯 (화이트)

630825
5243
9472930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