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냉면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냉모밀(2019) - 비담비

올해 2019년 여름 첫 냉모밀 시식. 오늘은 폭염주의보가 떠서 인천 우리 동네 기온이 35도까지 상승해서, 점심 거르고 점심 값을 아끼려고 했던 의지가 더위 앞에서 무너져 결국 냉모밀을 사먹게 됐다.가격은 7000원. 냉모밀은 매장에서만 판매하는 메뉴로 배달이 불가능한데, 전용 스테인리스 용기에 육수와 모밀이 듬뿍 담겨져 나와서 그런 게 아닐까 싶다....

함흥 냉면 떡갈비 세트 - 훈장골

올해 여름 첫 냉면 시식. 냉면 전문점은 아니고 '훈장골'이라고 해서 고기집 체인점인데 여름 특별 메뉴라고 해서 냉면과 떡갈비(1조각) 세트 구성을 판매 중에 있었다.육쌈 냉면 같이 돼지 갈비랑 냉면하고 같이 나오는 컨셉의 가게게 다른 동네에는 넘쳐나는데. 우리 동네는 워낙 후미진 곳에 있다 보니 그런 가게가 전혀 없어서 떡갈비+냉면 세트가 있는 것도 ...

중화냉면 - 홍콩반점 0410

점심 시간에 심부름 나갔다가 집으로 돌아가는 길에 지나친 홍콩반점 0410에서 여름 신메뉴가 출시돼서 한 번 먹어봤다.그 이름하여 중화냉면! 가격은 6500원.살얼음 띄운 간장 베이스 육수에 새우, 목이버섯, 계란 지단, 오이, 채 썬 양념 양배추가 들어간 조합이다.곁들여져 나오는 소스는 겨자 소스와 참깨 소스. 둘 다 액상 소스다.소스를 적당히 넣은 ...

비빔 모밀 & 냉모밀 - 비담비

지난 6월. 모밀 전문 체인점인 '비담비'에서 사먹은 비빔 모밀.가격은 6000원.야무지게 왼손으로 비비고 오른손으로 비벼서,한 젓가락 크게 떠서 한 입 후루룹!흠. 일단 양념장 맛은 일반적인 비빔 냉면과 동일해서 큰 차이점은 없다.면발이 모밀이라서 냉면 면발하고는 확실히 다른 느낌이긴 한데 양념장이 평범해서 면발의 특성이 부각되지는 않는다.그냥 면발 ...

냉모밀 - 미소야

미소야 냉모밀. 가격은 6500원.본래 돈까스 사먹으려고 방문했는데 돈까스 기본 가격이 8500원부터 시작해서 생각보다 가격이 너무 쎄서 좀 저렴한 메뉴 찾던 중에 발견한 게 냉모밀.아직 날씨도 덥고 하니 시원한 게 땡겨서 바로 주문해서 먹어 봤다.기본 반찬은 단무지. 깎두기. 냉모밀 전용 양념으로 제공되는 게 갈은 무와 겨자.다른 건 둘째치고 깎두기는...

냉짬뽕 - 미스터 차이나

오늘 코믹 XX에서 일하는 친구를 만나러 갔다가 얻어 먹은 점심.금천구 독산동 맛집이라고 검색되던데, 사전 정보 없이 그냥 친구네 회사 건물인 현대 지식 산업센터 식당가를 배회하다가,날이 하도 더워서 차가운 음식을 찾던 중, 마침 냉짬뽕이란 문구가 보여서 무작정 들어간 곳이다.주문한 음식은 냉짬뽕!가격은 6000원. 사진에 나온 건 곱배기로 1000원 ...

돼지 구이 포크 - 황박사 수원 왕갈비

최근 겪은 웹소설 멘붕 사건으로 인해 오늘도 혼이 반쯤 나간 채 아무것도 하지 못하고 집에서 뒹굴며 시간을 보내던 중,지방에서 일하는 친구가 격주 휴일이라 서울에 올라와 만나서 밥 먹자고 연락을 해서 바로 직행.집에서 2시 40분에 출발했는데 약속 장소에 도착했을 때는 약 5시 40여분.약속 장소가 1호선 신설동역이라서 동대문 근처라 인천에서 출발하니 ...

물냉면 - 고절친

고절친. 역곡에 새로 생긴 냉면 전문점 중에서 참 괜찮은 곳이었는데 지금은 사라진 지 오래. 작년 여름 때 종종 가서 냉면을 먹었는데 먼저 번에는 비빔냉면 포스팅을 했고 이번에는 물냉면 포스팅을 한다.물냉면 등장! 가격은 6000원. 양념을 빼달라는 말을 따로 하지 않아도 처음부터 냉면에 다대기가 들어있지 않은 상태로 나와서 깔끔하고 정갈하다. 돼지 갈...

돈까스 & 물냉면 & 치킨까스 - 삼복 냉면 家 돈까스

역곡 2동 동사무소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있는 돈까스 가게. 몇년 전부터 집에 가는 길에 항상 보던 곳이고 배달 전문점인 거 같아서 별로 관심이 없었는데.. 인터넷에서 역곡 맛집으로 검색되기에 없던 관심이 생긴 걸, 몇주 전에 아는 동생과 함께 가봤다.가게 안에 들어가 자리에 앉자마자 측면에서 반겨주는 소품. 뭐라고 부르는 건지 모르겠지만 미니 폭포...

히로시마 쯔케멘 - 하코야

2012년경에 건대 하코야에 방문.때는 무더운 여름날이고 해서 온면보다는 냉면 쪽이 더 관심을 끌어 쯔케멘이란 걸 주문했다. (사실 더위는 둘째치고 일반 라멘보다 쯔케멘이 더 저렴해서 그걸 골랐다)히로시마 쯔케멘 등장!쯔케멘은 사전을 보면 장국에 찍어먹는 중국 국수라고 한다. (근데 중화 요리가 아니라 일식이라..) 그래서 새빨간 소스가 같이 나온다.젓...
1 2 3


통계 위젯 (화이트)

310418
3685
9727268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