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S] 달려라 코바 2 (1995) 2020년 가정용 컴퓨터 386 게임




1995년에 ‘동서게임채널’에서 MS-DOS용으로 만든 게임. 1994년에 SBS에서 방영한 ‘생방송 달려라 코바’의 2기 때 나온 네 가지 게임을 하나로 묶어서 출시한 것이다.

게임 본편에는 ‘우주선’, ‘마법의 동굴’, ‘지하 터널’, ‘황소 피하기’가 수록되어 있다.

게임 기본 조작 키는 상하좌우에 대응하는 숫자 방향키 4, 8, 5, 6만 사용하는데 각 게임마다 적용된 방식이 달라진다.

전작 달려라 코바 1에 수록된 게임들은 골인 지점을 향해 달려가면서 스코어를 얻는 게임 위주로 구성되어 있던 반면. 본작은 그런 구성의 게임은 지하 처널, 황소 피하기고. 우주선과 마법의 동굴은 전혀 다른 방식의 게임이라서 게임 스타일이 다양해졌다.

‘우주선’은 플라이트 시뮬레이션 게임처럼 조종석이 보이는 관점에 조준 레이더를 마우스로 움직여 마우스 왼쪽 버튼을 눌러 레이저 광선을 발사해 눈앞을 향해 날아오는 운석을 파괴하는 게임이다.

중간중간에 스코어 아이템이 나올 때가 있는데 운석처럼 쏘아 맞추면 된다.

달려라 코바 게임 중에 유일하게 마우스 전용 게임이라서 좀 낯설긴 한데 그만큼 신선한 구석이 있다.

다만, 운석이 날아오는 속도가 꽤 빨라서 게임 시작한 지 얼마 안 돼서 문자 그대로 초살 당하는 경우가 자주 생겨서 난이도가 꽤 있어서 본래 게임의 취지인 점수 얻기가 쉽지 않다.

‘마법의 동굴’은 동굴 안에서 횡 스크롤 시점으로 진행되는 게임으로. 위에서 아래 방향의 상, 중, 하 위치 기둥을 숫자 방향키로 이동. 전진하면서 스코어 아이템을 획득하며 나아가는 게임이다.

달려라 코바 1탄에 수록된 게임이 정면을 보고 달리는 게임 위주였던 걸 생각해 보면 횡 스크롤 시점. 즉, 측면 방향으로 진행하는 것 자체가 새롭게 다가온다.

근데 이게 상, 중, 하 위치의 기둥을 숫자 방향키 4, 8, 2, 6의 상하좌우로 오고 가면서 전진하는 게 게임 플레이의 기본이고. 기둥이 없는 곳으로 이동하면 밑으로 떨어져 게임오버 당하는 것이라 기둥의 위치 파악에 신경을 써야 한다.

레이싱 게임 감각으로 무조건 빨리 움직이는 게 장땡인 것이 아니라, 신중하게 움직여야 하는 것이다.

‘지하 터널’은 ‘마인 카트(광산 수레)’를 타고 달리는 카트 레이싱 게임인데. 달리는 속도는 따로 조절할 수 없고 레일을 따라 강제로 달리는 상황에서 숫자 방향키 4, 6을 눌러서 다이너마이트를 피하거나, 열쇠를 입수하고. 숫자 방향키 2를 눌러 박쥐를 피하면서 앞으로 나아가야 한다.

중간에 좌우 갈림길이 나오는데. 잘못된 구간으로 들어가면 해골 표시가 나 있는 막다른 곳에 다다라 게임 오버 당한다.

게임을 시작하기 전에 터널 지도에서 갈림길의 올바른 방향이 표시되어 있어서, 그걸 보고 이동 루트를 외운 채로 게임을 해야 한다.

무작정 달리는 것만이 아니라, 갈림길 방향을 외워야 하는 게 신선하긴 한데. 역으로 번거로운 일이기도 해서 집에서 컴퓨터로 플레이하면 별문제가 없지만. 방송에서 전화를 걸어 전화기로 플레이했으면 애로사항이 꽃피었을 것 같다.

‘황소 피하기’는 기존의 달려라 코바 게임처럼 정면을 보고 달리기는 하는데. 이게 골인 지점을 향해 달리는 레이싱 감각이 아니라, 등뒤에서 황소가 쫓아오는 걸 피해서 도망치는 것이라서 독특한 느낌을 준다.

앞을 보고 달리는데 달리는 속도가 늦어서 황소한테 따라 잡히면 황소한테 치여 죽고. 달리는 도중에 바위 같은 장애물이 나올 때 숫자 방향키 8을 눌러 점프해 피하지 않으면 바위에 걸려 죽고. 한참 달리다가 절벽이 나왔을 때 점프해서 건너지 않으면 낭떠러지에 떨어져 죽는 등등. 게임 오버 구간이 속출하고 그 와중에 나무에 열린 사과 같은 스코어 아이템도 점프해서 숫자 방향키 5번을 눌러 챙겨야 하니 본편에 수록된 게임 중에 손이 가장 많이 간다.

결론은 추천작. 달려라 코바 게임 자체가 방송용 점수 얻기 게임이라서 게임 퀼리티는 그리 높은 편은 아니지만 달려라 코바 시리즈를 기준으로 보자면 레이싱 장르에서 벗어나 게임의 스타일이 다양해졌고. 달려라 코바 시리즈를 떠나서 볼 때도 황소한테 쫓겨 달아나는 게임이 꽤 신선해서 본편 게임 중 황소한테 쫓겨서 도망치는 게 꽤 신선해서 확실히 1탄의 수록작보다는 나아진 게임이다.


덧글

  • 스탠 마쉬 2020/03/02 10:19 # 답글

    어릴때 이 프로 참 좋아했는데 말이죠..저 코바 성우선생님의 입담이나 개드립 듣는 재미도 생각해보면, 요즘 실황의 조상이네요 ㅋ
  • 잠뿌리 2020/03/02 11:06 #

    코바 성우가 지금의 유튜브 시대에 게임 라이브 방송하면 히트칠 것 같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39767
2912
9702579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