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플린 2019년 19금 게임





바이블 블랙으로 한창 잘 나가던 '엑티브 소프트 웨어'가 2002년에 발매했던 야심작. 용량이 무려 CD 2장이기 때문에 바이블 블랙의 배가 넘는 등장 인물과 이벤트, CG 등이 나오는 빵빵한 작품이다.

내용은 성 알카디아 학원에 새로 편입하게 된 주인공이 학원의 준 지배자 급인 '모리모토 레오나'의 표적이 되면서 친구들과 힘을 합쳐 그에 대항한다는 학원물이다.

하지만 사실 그 본질은 주인공이 곱상하게 생긴 외모와 더불어 절륜한 정력의 소유자라서 레오나의 관심을 받는데 막 반항을 하다가 결국 대립을 하게 된다는 뽕빨물에 지나지 않는다.

작화는 바이블 블랙의 일러스트레이트가 맡았는데 2년 동안 수련에 수련을 거듭한 모양인지 한층 더 퀄리티가 상승했다.

등장 인물 수와 CG 수, 텍스트 양도 대폭 업데이트 됐지만 문제는.. H씬이 하드코어도 모자라 BDSM까지 더해진 탓에 건전한 이성관의 소유자라면 절대 하지 못할 게임이 되어버렸다는 것이다. '아기는 어떻게 생겨요?'라는 순진무구한 질문을 아직도 던질 수 있는 사람이라면 절대 상관하지 않는 게 좋을 거라 생각한다.

기본적으로 성 알카디아 학원은 여자의 수가 압도적으로 많고 남자의 수가 적은데, 남자는 대부분 성노예 취급이나 받는 상황인지라 주인공 역시 게임 전체를 통틀어 역강간 당하는 씬이 2/3이나 된다. 상당히 퇴폐적인 내용을 담고 있으며 H씬의 강도 또한 너무 강한 게 문제점이라면 문제점이라고 할 수 있다.

하지만 배경이 학원물이란 걸 충분히 잘 살렸고 비록 비현실적이긴 하나 만화적 연출을 이용해 극의 재미를 더했다. 등장 인물도 대부분 만화 같은 캐릭터들로 이 게임에서 주인공의 숙적이라 할 수 있는 모리모토 레오나 같은 경우는 자신한테 대든 교감 선생의 차를 향해, 해리어를 타고 등교하다가 미사일을 슝 날리는가 하면 그녀의 누나이자 학교의 이사장인 레이나는 장갑차를 타고 출근을 할 정도다. 거기다 주인공의 기숙사 친구이자 과학 연구 부의 마유코는 자신과 똑같이 생긴 사이보그를 만들 정도니. 파고 들면 파고 들수록 재미있는 설정이 꽤 많다. 하지만 거기에는 현실 세계에서 금기로 다루는 것 또한 많기 때문에 그 점을 충분히 염두해두어야할 필요성이 있다.

엔딩 갯수는 5개. 전작에 비해 거의 10개 가까이 줄어들었지만 그래도 CG와 텍스트 양은 배가 넘는다. 전 캐릭터 풀 음성 지원 시스템은 그대로 나오고 그 외 기타 등등 시스템 인터페이스 창이 한층 더 세련되고 간편해졌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단점이라면 역시나 앞서 언급했듯이 지나치게 퇴폐적인 내용이라고나 할까? 하지만 그래도 분위기 자체가 밝은 학원물이란 게 마음에 든다. 나름대로 재미있게 즐긴 편이나 솔직히 개인적으로는 바이블 블랙 쪽의 스토리가 더 뛰어났다고 생각한다.

여담이지만 이 작품도 애니메이션화 되어 현재 3편까지 발매되었는데, 애니메이션판은 게임에 비해 그 수위가 크게 낮아졌으며 과도한 BDSM이나 먹을 것을 가지고 장난을 치는 장면 등도 나오지 않는다. 더불어 모리모토 레오나의 파워는 게임 판에 비해 현저히 떨어지지만 그 대신 카네다 마유코의 활약이 돋보이는 게 참 이채롭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379661
5192
9447485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