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 라벨 치킨 세트 & 고구마 롱 치즈 스틱 - KFC 2019년 음식



오랜만에 역곡에 심부름 갔다가 집에 오는 길에 부천 KFC에 들러서 먹어 본 신메뉴.

블랙 라벨 치킨이라고 순살 치킨 신제품으로 2조각 구입시, 무료로 세트 업그레이드를 해주어 후렌치 후라이와 콜라가 추가된다.

가격은 5200원.

여기에 추가로 어떤 세트 메뉴를 주문하던 간에 1000원을 추가하면 고구마 롱 치즈 스틱이 나와서 겸사겸사 그것도 주문.


우선 감자 튀김부터 따듯할 때 후다닥 먹어치운 뒤,


다음은 고구마 롱 치즈 스틱을 공략.


직접 들어보니 확실히 길긴 길다.

길이가 22cm이라고 국내 페스트푸드 치즈 스틱 중 가장 길다고 광고에 써 있던데 팩트인지는 모르겠다.

롯데리아도 롱 치즈 스틱 출시했을 때 길이 드립치면서 존나 길다고 자화자찬했는데 KFC의 이것과 비교하면 어떨런지..


아무튼 한 입 덥석!

그냥 치즈 스틱이 아니라 고구마 치즈 스틱이라 모짜렐라 치즈 안에 고구마 무스가 들어 있는 구성이다.

튀김 옷의 바삭함과 치즈의 고소함, 고구마 무스의 달달함의 3가지 콤비네이션 맛이 있지만..

개인적으로는 그냥저냥 보통.

차라리 고구마 무스를 빼고 치즈 함유량을 더 높이는 게 치즈 스틱답지 않았을까 싶다.

제 아무리 길이가 길어도 고구마 무스 들어간 만큼 치즈 함유량이 적어서 쭉쭉 늘어나지 않아서 좀 아쉽다고 할까나.


메인 메뉴인 블랙 라벨 치킨!

처음 봤을 때는 좀 실망했다.

아무리 순살 치킨이라고 해도 가격 대비 크기가 너무 작아서 그렇다.

KFC 뼈 있는 치킨보다는 확실히 작고, 텐더 스트립스보다는 조금 더 큰 수준이라..

텐더 스트립스 이상 치킨 미만의 작달만한 크기라서 이래도 되나 싶었다.


포크로 콕 찍고 컷팅 나이프로 슥슥 자른 뒤,


한 조각 집어 들어 한 입 덥석!


두번째 조각도 이어서 두 입째 덥석!!

맛있다! 처음에 한 조각 먹고 맛을 천천히 음미하기도 전에, 남은 두조각 째를 집어 먹었을 정도로 맛있다.

이게 닭다리 통살이 들어 있어서 야들야들한 게 입에서 살살 녹는다.

같은 순살인 텐더 스트립스는 닭 안심살을 사용했지만 약간 육질이 퍽퍽해서 머스터드 소스를 찍어야 먹을만 한데. 이 제품은 고기가 닭다리 순살이라 살코기 육질이 부드럽고 촉촉해서 소스 없이 먹어도 맛있고 쉽게 질리지 않는다.

가격 대비 크기가 작은 게 아쉽긴 한데 안에 들어간 고기가 닭다리 통살이란 걸 감안하면 납득할 수 있다. (조각 치킨을 구입해도 닭다리는 한 마리당 2개 밖에 안 들어가니)

신메뉴라서 언제 없어질지 모르지만, 기회가 되면 또 먹어보고 싶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234841
5215
9476674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