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S] 세비지 워리어 (Savage Warriors.1995) 2020년 가정용 컴퓨터 486 게임




1995년에 프랑스의 게임 회사 Atreid Concept SA에서 개발, Mindscape에서 MS-DOS용으로 발매한 대전 액션 게임.

내용은 ‘마스터’라 불리는 의문의 악마에 의해 각기 다른 시대를 살아가는 파이터들이 시공을 초월하여 한 자리에 모여서 싸우는 이야기다.

플레이어 셀렉트 캐릭터는 ‘지아(여성 격투가)’, ‘카르세레스(로마 검투사)’, ‘코르토(갈고리 손 해적)’. ‘퍼거스(아일랜드 싸움꾼)’, ‘고르(외계인)’, ‘행크(미국 특전사)’, ‘미트볼(야구 선수)’, ‘네프티스(이집트 무녀)’, ‘오신키라(아프리카 원주민 전사)’, ‘테쿰세(인디언 전사)’ 등의 10명이 기본이고 최종 보스 ‘마스터’는 치트 모드에서 언락시켜야 사용할 수 있다.

게임 사용키는 1P는 숫자 방향키 8246(상하좌우), ENTER키(펀치), SHIFT키(킥). 2P는 알파벳 키 EDSF(상하좌우), TAB키(펀치), Capslock키(킥). ESC키(일시정지/+F10 타이틀 화면으로 빠져 나가기)다.

배경은 2D인데 캐릭터는 3D이고 캐릭터 제스쳐와 모션에 공을 들여서 입체적인 느낌을 주는데, 3D Bio-Motion 기술을 도입했다고 한다.

하지만 SVGA(슈퍼 VGA) 카드의 고해상도를 지원하는 게임인 것에 비해서 캐릭터 일러스트와 배경, 애니메이션 영상은 컬러가 뚜렷하고 디테일한 것에 비해 캐릭터 스킨의 해상도가 너무 낮아서 2D도, 3D도 아닌 어중간한 느낌의 조잡함이 있다.

커맨드 입력 기술을 지원하는데 ↓→ 같이 기존의 격투 게임과 동일한 기술 표를 지원하고 있어서 사용하기 쉽다. 다만, 스페셜 게이지가 따로 있어서 커맨드 입력 기술을 사용할 때마다 줄어들기 때문에 기술을 함부로 난사할 수 없다.

잡기 기술이 없고, 캐릭터 방향에 따라 기본 기술이 바뀌어서 뭔가 좀 조작 체계의 밀도가 떨어진다.

맨손으로 싸우는 캐릭터도 몇몇 있지만, 대다수의 캐릭터는 무기를 소지하고 있다. 무기 파괴 요소도 있는데 상대의 공격을 잘못 맞으면 무기를 놓치게 된다.

이게 어떤 특정한 룰이 있는 게 아니라 랜덤으로 결정되는 거라서 재수 없으면 대전 시작하자마자 무기를 잃어버릴 수도 있다. 잃어버린 무기는 땅에 떨구어지는데 무기 앞에 서서 ↓+펀치를 누르면 집어들 수 있다.

무기가 있어도 성능이 크게 향상되는 건 아닌데, 무기가 없으면 펀치 계열 성능이 대폭 하락해서 일반 공격 수준조차 되지 못하는 경우가 생겨서 어지간하면 무기는 꼭 챙겨야 된다.

무기가 없는 맨손인 상태에서 점프+펀치를 누르면 뭔가 잡는 모션을 취하는데 일부 스테이지의 배경에 나오는 천장의 고리 같은 걸 잡을 수 있다.

뭔가 그럴 듯해 보이는 요소인 것 같지만, 공격/방어/특수 기능 같은 게 전혀 없이 단순히 매달려 있기만 하는 것이라 대체 왜 넣은 건지 알 수가 없다.

CPU 인공지능 수준이 굉장히 떨어져서 화면 구석에 몰리면 아무 것도 하는 것 없이 앉아서 가드만 하고 있는 경우가 있는데. 최종 보스인 ‘마스터’는 또 쓸데없이 강하게 설정되어 있어서 공격 한 번 잘못 맞으면 돌진+일반기의 연속 콤보로 일방적으로 쳐 맞고 다운돼서 게임 밸런스가 엉망진창이다.

체력은 그래프나 게이지로 표시되는 게 아니라, 캐릭터 썸네일로 표시되는데. 데미지를 입을 때마다 썸네일의 초상화가 점점 지워지고 그림의 공백으로 변하면 패배하는 것이다.

스턴(기절) 상태도 있어서 데미지를 많이 입으면 해당 캐릭터가 비틀거리면서 일정 시간 동안 움직이지 못한다.

싱글 모드에서는 난이도, 대전 모드에서는 파워 조정이 가능하다. 빨간 게이지의 형태로 표시되는데 파워 조정의 경우. 공격의 위력을 결정한다.

치트 모드는 게임 메인 화면에서 CHEAT(대문자)를 입력하면, 화면 제일 아래에 SECRET WAY라는 글자가 뜨면서 치트 모드로 돌입할 수 있다.

시크릿 웨이로 들어가면 치트 모드 외에 아무 것도 적혀 있지 않은 빈 페이지로 나오는데. 거기서 치트키를 입력해 각종 모드를 언락시켜 온/오프를 설정하는 방식이다.

3D 모드(replay), 최종 보스 마스터 언락(eleventh), 무기 금지(nopain), 커맨드 입력 기술 금지(tyson), 무기 파괴 금지(nogain), 스페셜 에너지 무한(woo), 1판 선승제(nbk), 캐릭터 축소화(snowwhite), 고어 모드(eveildeath), 커맨드 입력 기술 간편화(easyspecailmoves)

이렇게 추가 옵션이 증가한다.

3D 모드는 게임 스타일은 3D로 바꿔주는 건데 캐릭터 스킨은 동일하지만, 시점이 3D스럽게 변한다. 정확히는 게임 플레이 때 대전이 끝난 다음. 대전 내용을 리플레이하는 씬이 나오는데 그때 카메라 시점이 3D로 돌아가는 것이고. 3D 모드는 그 모드로 메인 플레이를 하는 것이다.

언뜻 보면 그럴 듯 해보이지만.. 리플레이 장면의 게임 모드 전환이라서 순수 3D 게임이라고 할 수 없다. 카메라 시점이 이동하면서 3D처럼 보이게 하는 것 뿐이지, 실제 게임 속 캐릭터의 움직임은 직선으로 향해 있기 때문에 착시 효과로 후려치는 것에 가깝다.

거기다 움직이는 거라 안 그래도 조작성이 안 좋은데 3D 모드는 시점까지 난잡해서 조작성이 더 안 좋아지는 결과로 이어져 안 넣은 것만 못하게 됐다.

결론은 미묘. 조작성이 나쁘고 게임 밸런스는 엉망인 데다가, 일러스트와 배경 그래픽은 평타는 치는데 정작 캐릭터 스킨은 해상도가 떨어져 조잡하게 표현되어 전반적인 게임의 완성도가 높다고 할 수는 없지만.. 왜 넣은 건지 알 수는 없다고 해도 천장에 매달릴 수 있는 특이한 요소와 독자적인 3D 바이오 모션 기술 도입, 옵션화 된 치트 모드 지원 등등. 나름대로 혁신적인 구석이 몇 개 있어서 졸작까지는 아니고 괴작 정도는 되는 게임이다.

여담이지만 본작은 CD판도 나왔는데 캐릭터 셀렉트 화면에서 캐릭터 소개 추가, 사운드 트랙과 신 캐릭터 추가, 음악/음향 음질이 CD 음질로 바뀌고, 애니메이션 엔딩도 추가됐다.

신 캐릭터로는 ‘캡틴 워리어즈’, ‘스콧’, ‘파멜라’, ‘톰 텍’의 4명으로 치트 모드에서 언락시켜야 된다.

캡틴 워리어즈는 슈퍼 히어로, 스콧은 스콧 피펜 패러디 캐릭터로 흑인 농구 선수 파이터, 파멜라는 파멜라 플레이보이 바니걸, 톰 텍은 고깔모자를 쓴 난쟁이 요정 노움이다.

언락 키는 순서대로 numberone, dunk, pam, gardener다.


덧글

  • 무지개빛 미카 2017/12/09 20:38 # 답글

    1990년대 게임치고는 뭘 많이 해보려는 것은 알겠는데, 왠지모르게 허무한 모습이 많이 보입니다.

    특히 상대무기를 떨어뜨리게 하는 규칙이 있으면 던지기가 없을 경우, 조르기나 밟기 정도는 있어야 하는데 그런게 없고, 전투또한 왠지 시물레이터 보는 기분이 들더군요
  • 잠뿌리 2017/12/13 10:52 #

    시도는 좋았는데 디테일이 떨어졌죠.
  • 블랙하트 2017/12/10 10:15 # 답글

    행크는 승리대사가 '아스타라 비스타~'인게 전형적인 아놀드 슈왈제네거 캐릭터군요.
  • 잠뿌리 2017/12/13 10:52 #

    캐릭터 생김세도 딱 아놀드 슈왈제네거의 코만도였지요.
  • 시몬 2017/12/12 21:23 # 삭제 답글

    격투게임을 만들줄 모르는 회사가 엄청 노력해서 만든것 같은 느낌
  • 잠뿌리 2017/12/13 10:52 #

    제작 노하우가 없어서 외형만 중시하고 내부적으로 꼼꼼하게 만들지 못한 것 같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75646
4538
9708942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