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S] 어디스: 레볼루션 포스(1994) 2020년 가정용 컴퓨터 386 게임




1994년에 폭스 레인져로 잘 알려진 소프트 액션에서 개발, 보고 월드에서 MS-DOS용으로 발매한 종 스크롤 슈팅 게임.

내용은 전쟁과 공해로 지구가 인위적인 지각 변동을 일으켜 점점 살기 힘든 행성이 되고 자연 환경 개혁 운동도 이기적인 지구인들에 의해 좌절되자 몇몇 뜻 있는 사람들이 달에 관심을 갖고 이주 계획을 세워 수년에 걸쳐 수많은 사람이 이주를 하고 지구에 남은 이들도 이주를 희망했는데.. 이주자의 규모가 커지자 이에 불만을 느낀 지구연방정부 U.E.H.Q의 레이잰트 사령관이 이주를 불허하고 불법 이주자들을 잔악하게 처형해 지구가 독재행성으로 변하기에 이르러, 달의 평화 정부에서 레이잰트 사령관을 징벌하고 지구인을 마저 이주시키기 위해 군대를 파견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다.

개발사가 S.A팀으로 표기되어 있어 언뜻 보면 생소한 이름 같지만 실제로는 소프트 액션의 이니셜만 표기한 것이다.

옵션에서는 뮤직 테스트를 하거나 레벨을 조정할 수 밖에 없다. 레벨도 보통 이지<노멀<하드로 되어 있는 게 이 게임에선 이지<노멀 만 있다.

2인용을 지원하는데 2인용을 하는 방법은 이동키를 움직여 윙즈 셀렉트 화면에서 두 개의 기체를 전부 활성화시키는 것이다.

3D 랜더링으로 제작된 오프닝에서는 뭔가 기체가 여러 가지 나오지만.. 플레이어 기체는 사실 ‘도구라/자르도즈’ 등 2개뿐이다.

사일런트 킬러, 슈퍼 스위퍼, 사이드 스톰 중 오프닝에 함께 나온 다른 기체 중. 슈퍼 스위퍼 정도만 데모 화면에 잠깐 나올 뿐. 다른 두 기체는 게임 본편은 물론이고 데모 화면에까지 안 나온다.

애초에 오프닝 때 함선에서 출격해 편대 단위로 집단 비행하는 건 도구라랑 자르도즈 뿐인데 대체 왜 다른 기체를 소개한 건지 모르겠다. (이름/타입/클래스 디자인/ECM/빔/실드 등등 설정만 존나 거창하다)

2인용 멀티 플레이를 지원하는 것 까지는 좋은데 문제는 키 배치다. 옵션에서 키 배치를 바꿀 수 없어서 디폴트 키를 사용해야되는데 그게 위치가 안 좋다.

게임 조작 키가 1P는 화살표 방향키로 상하좌우 이동에 ALT키가 일반 샷, CTRL키가 특수샷. 2P는 WZAS가 순서대로 산하좌우 이동에 Tab키가 일반샷, CapsLock키가 특수 샷이다.

우선 ALT키랑 CTRL키는 키보드 오른쪽의 것을 생각하고 셋팅한 거겠지만, 보통 DOS 게임에서 사용되는 ALT/CTLR키는 왼쪽에 있어서 실제 이 게임도 오른쪽 키가 먹히지 않는다.

게다가 Tab키는 둘째치고 CapsLock키까지 게임 키로 셋팅한 건 진짜 엄청 무리수다. 그 키를 누를 때마다 키보드의 Cap 불이 들어왔다 나갔다 하는 걸 보면 대체 무슨 생각으로 그렇게 만든 건지 모르겠다.

결과적으로 1P, 2P의 공격 키가 키보드 왼쪽에 몰려 있는 상황이라 멀티 플레이를 해도 2P 쪽 플레이어가 1P, 2P의 공격 키 총 4개를 동시에 눌러줘야 하는 어처구니 없는 촌극이 벌어진다.

도구라와 자르도즈의 차이는 기체 색깔과 사용 무기다.

빨간색인 도구라는 발칸. 자르도즈는 레이저인데 사실 발칸이나 레이져나 전방위 트윈 샷으로 나가는 건 동일해서 이미지상으론 큰 차이가 없다.

도구라의 기체 이미지는 스타워즈의 엑스윙 스타 파이터를 모방했는데 색깔만 빨갛게 칠한 느낌이다.

화면 상단에 플레이어 잔기 좌측 표시된 게 특수무기로 게임 플레이 도중에 입수해야 하고, 잔기 우측에 표시된 건 스코어/일반샷 공격력/특수샷 게이지다.

일반샷 공격력은 강화 아이템을 먹을 때마다 차오르는데 사실 화력이 눈에 띄게 증가하지는 않는다. 격추 당해 잔기를 잃고 다시 부활해도 강화 게이지는 그대로 남지만 이게 높단 낮든 큰 차이가 없어서 대체 왜 표기한 건지 모르겠다.

특수샷 게이지는 특수무기를 입수한 다음, 드랍되는 아이템을 입수해 게이지를 채운 다음. 특수샷 키를 눌러서 사용하는 것인데 일반샷은 잔탄 제한이 없는 반면 특수샷은 게이지가 곧 잔탄 제한이라서 아무 생각없이 막 쓰다 보면 순식간에 탄환이 오링난다.

특수탄이라고 해서 뭐 화면 점멸형 폭탄 같은 게 아니고, 그냥 양쪽 측면에서 샷이 나가는 사이드 샷에 가까워서 비주얼이 그럴 듯한 것도, 위력이 높은 것도 아니다.

그냥 공격 범위를 좀 더 넓히는 의미 밖에 없다.

아예 무의미한 건 게이지가 꽉 차 있을 때랑 줄어들었을 때의 특수샷 색깔이 다르다.

무기 종류가 다양하지 못한 게 문제지만 그보다 더 큰 문제는 무기 화력이 엄청 낮다는 거다. 안 그래도 무기 비주얼도 별 볼일 없는 화력까지 낮으니 슈팅 게임으로서 정말 꽝이다.

일반 샷의 화력이 너무 낮아 보통 일반 슈팅 게임에서 샷 한방에 격추되는 조막만한 적기도 본작에선 최소 2방 이상은 맞춰야 격추된다.

일반 적기 맷집이 이정도니 보스는 말할 것도 없다.

보스는 맷집도 맷집이지만, 평균적으로 덩치가 크게 나오는 것에 비해 약점이 한정되어 있고 약점 이외에 다른 곳은 파츠별로 파괴가 가능해도 최종적으로는 중앙의 약점을 노려야 하는데.. 그 약점에서 탄막을 뿌려대기 때문에 엄청 어렵다.

좀 더 쉽게 풀어서 말하자면 적 보스가 화면의 1/3을 차지하는 대형 사이즈를 자랑하는데.. 그 큰 몸에서 정중앙의 코어만 약점으로 나오고, 그 약점을 공격하려고 다가가면 약점 안에서 총알을 쏘아댄다는 말이다.

플레이어가 공격을 할 수 있는 최소한의 딜레이조차 주지 않아서 게임을 어렵게 잘 만든 게 아니라 못 만들어서 어려운 거다.

정말 지독하게 어려워서 해외 게임 사이트에서 이 작품 소개나 리뷰 보면 다들 높은 난이도를 지적하고 있다.

사실 이 작품에서 보스전을 제외하고 일반 스테이지 진행 중 가장 어려운 건 최종 스테이지가 아니라 시작 스테이지인 1 스테이지인데 다 그럴 만한 이유가 있다.

1스테이지의 배경은 우주에서 거대한 적의 함선이 나타나 그곳을 배경으로 싸우는 것인데.. 이 함선이 가만히 있지 않고 정해진 패턴에 따라 이동을 하고, 앞으로 진행하기 위해서는 함선의 좌우 끝에 있는 엔진을 전부 파괴해야 한다.

그 엔진을 다 파괴해야 함선이 격추되지, 엔진을 그대로 두면 무한루프 게임이 되어 버린다. 이 엔진도 맷집이 좀 있어서 한 두 번 탄을 쏴 맞춘다고 터지는 게 아니고. 함선이 쉬지 않고 계속 움직이는 관계로 화면 스크롤 바깥으로 넘어갔다 다시 들어오니 엔진을 공격할 수 있는 기회가 한정되어 있는데 적기는 끊임없이 리젠되는 상황인데다가, 함선 엔진과 함선 포대 등 공격 타점에 있는 구조물 때문에 플레이어 기체의 일반 샷이 화면 끝까지 뚫고 올라가지 못하고 중간에 막혀서 화력의 맥이 뚝뚝 끊겨 공략이 어려운거 이전에 게임 플레이 자체가 괴롭다.

게다가 함선 1개 격추하고 땡이 아니라, 색깔만 다른 거대 함선이 한척 더 나와 두 번 연속으로 엔진을 전부 파괴해 격추시켜야 간신히 보스전에 돌입할 수 있어서 노가다도 또 이런 노가다가 없어서 스테이지 디자인이 진짜 최악이다.

거대한 함선이 스테이지 메인 배경이나 보스로 나와서 공격 가능한 타점을 전부 노리는 건 사실 기존 슈팅 게임에서도 쉽게 찾아볼 수 있는 특성이긴 한데.. 그걸 너무 불편하게 구현시켜 놓은 것이다. 스크롤을 계속 진해시키기 않고 배경만 이리저리 움직이는 무한루프라니 이 무슨 정신 고문 플레이인지..

스테이지는 총 6개로 구성되어 있는데 1, 2, 4, 6 스테이지는 일반적인 종 스크롤 슈팅 게임으로 진행되고, 3, 5 스테이지는 3D 슈팅으로 바뀐다.

풀 3D가 아니라, 지상 배경이 3D로 이루어져 있고, 플레이어 기체와 적기, 보스 등 모든 게 다 지상 위에 붕 떠서 아래를 내려 보는 시점의 3D로 되어 있다.

이거 언뜻 봐서 되게 생소한데 실은 1992년에 코나미에서 슈퍼패미콤용으로 만든 슈팅 게임 ‘액스레이’를 모방했다.

정확히는, 엑스레이에서 사용한 슈퍼패미콤의 콘솔 기판 고유 기능인 ‘모드 7’ 그래픽 이펙트로 확대, 축소, 회전 기능을 이용해 배경 화면과 적기를 3D로 구현한 것이다. (슈퍼 패미콤 게임으로 예를 들자면 파이날 판타지의 비공정 모드를 생각하면 된다)

플레이어 기체는 후방의 엔진만이 보이는 시점에 프론트 뷰를 연상시키는 시점을 도입한 것으로 액스레이에서는 1, 3, 5 스테이지는 횡 스크롤 슈팅. 2, 4, 6 스테이지는 3D 종 스크롤 슈팅 게임으로 구성되어 있었다.

본작은 일반 종 스크롤 슈팅과 3D 종 스크롤 슈팅을 섞은 것으로 액스레이를 데드카피한 건 아니고 모방한 건데 기술력의 문제로 모방작이 항상 그렇듯 열화판이 됐다.

플레이어 기체는 위에서 아래를 내려보는 느낌인데, 적기는 아래에서 위로 올라오는 느낌으로 다가와서 식별하기 어려울뿐더러. 적기가 쏘는 총알은 탄속이 빠른 것도 아닌데 뭐가 제대로 보이질 않아서 피하기 어렵다.

지상 배경 그래픽이 썩 좋은 편은 아니라 알아보기 힘든 이유도 좀 있다. 대체 왜 3D 모드를 넣은 건지 모르겠다.

뭔가 방식이 새로운 것도, 비주얼이 화려한 것도 아니고, 그냥 보기 불편해서 게임 플레이를 더 어렵게 할 뿐이라서 이걸 굳이 다른 게임의 요소를 베끼면서까지 넣어야 할 필요가 있나 의문이 든다.

3D 스테이지 돌입 전에 나오는 데모 화면도 영상 비주얼이 볼품없고 별 내용도 없어서 안 넣은 것만 못한 수준이다.

일반 종 스크롤 슈팅 모드 기준으론 기체 그래픽은 좀 구려도 배경 그래픽은 괜찮은 편이다. 다중 스크롤을 채택하고 있어 배경 스크롤이 따로 움직이기도 하고, 거대한 모함이 배경으로 나오면 플레이어 기체의 그림자도 깨알 같이 묘사해서 디테일이 있다.

다만, 플레이어 기체가 격추 당하면 화면 어느 위치에 있던 간에 꼭 화면 중앙 하단의 고정된 위치에서 부활하고. 부활 직후 깜빡거리며 몇 초 동안 무적 시간이 생기지만.. 그 깜빡거리는 게 좀 과해서 알아보기 힘든 구석이 있어 정말 사소한 것 하나하나 다 불편하다.

스토리는 나름대로 파격적인 구석이 있는 게, 지구인이 달로 이주를 많이 해서 지구 연합군 사령관이 지구를 독재행성으로 만들어 달에서 파견된 군대의 활약에 의해 지구가 태양계에서 사라졌다고 나오는데 지금 봐도 쇼킹하다. 보통, 기존의 슈팅 게임에서는 지구를 침공한 외계 군단과 싸우는데 여기선 반대로 지구인이 적으로 나온다. (아니 이게 무슨 기동전사 건담 우주세기의 지온 군단도 아니고. 어스 노이드 VS 스페이스 노이드의 대립인가)

지구에 대한 인식이 무슨 스타워즈의 데스 스타쯤으로 생각하는 것 같다.

맨 마지막 나레이션이 제일 황당한데, ‘인간은 무엇이든 자연 그대로를 좋아하지 않는다. 이것이 인간이다..’ 라고 인간의 잘못을 지적하고 있지만. 지구를 태양계에서 없애버린 게 결국 달에서 파견된 군단인데 잘도 인간 드립을 치고 있다.

결론은 비추천. 폭스레인저로 한국 PC 게임 시장을 개척해 국산 슈팅 게임 붐을 일으킨 소프트 액션이 폭스레인저 시리즈 이후 처음 선보인 오리지날 슈팅 게임이지만 자사의 업적과 명성에 한참 못 미치는 작품으로 그래픽은 평타는 치는데 게임 밸런스와 레벨 디자인이 엉망진창이고 게임 인터페이스가 불편한 졸작이다.

여담이지만 본작이 나온 1994년부터 SM 엔터테인먼트가 소프트 액션에 지분을 투자했다고 한다.

덧붙여 본작의 엔딩에서 어디스 2가 나온다는 예고 문구가 뜨는데 실제로 1997년에 소프트 액션이 개발, CD 유토피아가 발매한 ‘유니버셜 포스’가 어디스의 후속작이다. (유니버셜 포스의 부제가 어디서 세컨드 에디션이다)


덧글

  • 블랙하트 2016/07/03 00:23 # 답글

    달과 지구의 대립 구도에 지구가 적으로 나오는 설정은 스퀘어의 슈팅게임 '아인 핸더'와 비슷하네요.
  • 잠뿌리 2016/07/03 08:21 #

    아인 핸더는 1997년에 나온 게임이고 이 게임은 1994년에 나와서 3년 앞서 나왔죠. 근데 공교롭게도 이 게임도 졸작이고 아인 핸더도 스퀘어의 흑역사급 게임이라 묘한 싱크로가 ㅎㅎ
  • 아돌군 2016/07/03 10:41 # 답글

    게임가게에서 화려한 오프닝 +게임가게 PC의 외장 미디음원빨 음원에 뿅 가서 3만원이나 주고 구입했건만 현실은...OTL.

    초회한정인진 몰라도 게임음악CD인 NF43을 끼워줬는데 오히려 이쪽이 더 가치있더군요..
  • 잠뿌리 2016/07/03 19:48 #

    아이러니하게도 음악은 멀쩡해서 게임보다 음악이 더 낫다는 말이 나오는 작품이죠.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439534
3069
9722692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