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 버거 - KFC 2019년 음식



KFC 12월 신 메뉴인 보스 버거. 빅 오리지날 샌더스 샌드위치의 줄임말이라고 한다.

작년 12월 신메뉴로 본래 단품 정가 4200원인데, 올해 1월에 갑자기 신년 행사라며 신 메뉴인데도 단품 3000원 할인 행사를 하기에 한번 부천역 KFC에 가서 구입해 먹었다.


세트 먹을 여유는 없어서, 단품 주문! 신년 할인가로 3000원.


봉지 개봉!

...어?

순간 내가 잘못 본 게 아닐까 생각했다.

빵 위쪽 번이 꽉 눌렸잖아.

내가 이걸 포장 주문해 집에 가지고 왔다면 가지고 오는 사이에 눌려서 이렇게 될 수도 있었을 텐데..

이거 매장에서 주문해서 바로 받아서 먹고 간 거다.

근데 봉지 개봉한 직후부터 빵 상태가 영 아니니 뭔가 불안했다.

광고 포스터 보면 빵도 프리미엄 번이라며! 프리미엄 번!

대체 이 빵의 어디가 프리미엄 번이라는 거야. 참깨 번에서 참깨만 빠진 건데.;

이 햄버거 사먹은 시간이 12시 쯤이라 손님도 많이 없었는데.. 햄버거 만들어 둔 걸 준 것도 아니고 주문 받은 즉시 만들어서 주는 건지 딜레이가 약간 있더니 상태가 왜 이 모양인 건지 모르겠다.

빵 뚜껑 자체도 아래 쪽을 굽긴 구운 모양인데, 굽고 나서 한참 지난 걸 그냥 얹어 놓은 듯 차갑게 식어 있었다. (그럼 대체 왜 딜레이가 있었던 거지?)


컷팅칼로 반으로 써걱!


본래 빵 뚜껑 분리 샷부터 찍어야 되는데 깜빡해서 반으로 자른 다음 뚜껑 분리!

속 내용물은 빵+고다 치즈+오리지날 치킨 휠렛 패티+양상추+아일랜드 드레싱 소스.

제품 포스터 보면 양파도 많이 들어가 있던데 위 제품은 보다시피 양파 찾기가 하늘의 별 따기다.

이거, 좌표를 찍어줘야 식별할 수 있는데 햄버거 본체의 좌측 절단부 상부 끄트머리에 반으로 살짝 잘라 조막만한 양파 쪼가리가 양파다.

혹시나 양상추에 가려진 게 아닌가 했는데 사실 양상추 자체도 부실하다.


부실한 속 내용물에 연속 통수 맞는 느낌을 뒤로 한 채, 한 조각을 들어 한 입 덥석!

일단 속 내용물은 상당히 부실하지만, 맛 자체는 괜찮은 편이다.

우선 치킨 패티가 기존의 KFC 치킨 버거에서는 핫 크리스피 치킨을 패티로 쓰는 것에 비해 이 제품은 오리지날 치킨을 패티로 썼기 때문에 느끼함과 바삭함보다는 짭쪼름한 맛이 강하다.

고다 치즈 같은 경우도 기존의 노란색 체다 치즈보다 더 부드럽고 씹히고,

소스가 아일랜드 드레싱 소스라 야채 샐러드에 들어갈 법한 거라서 기존의 치킨 버거에 들어간 마요네즈나 머스터드 소스와는 확실히 다른 상큼한 맛을 준다. (이 소스 맛이 또 고다 치즈랑 잘 어울린다)

전체적으로 기존의 KFC 버거와 비교할 때 느끼함은 다운. 상큼함이 업 되서 맛 자체도 KFC류 치킨 버거 중엔 신선한 편이다.

신년 할인 행사 가격도 꽤 저렴한 편이고, 함께 할인 판매하는 그릴맥스 버거(이건 행사 가격 3500원)보다 더 저렴해서 가격 메리트도 있다.

문제는 속 재료의 부실함.. 아무리 행사 제품이라고 해도 매장에서 주문 하고 즉석에서 먹고 가는 것인 데다가, 손님이 많은데 일손이 모자라 바빴던 것도 아니고 나오는데 딜레이가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이렇게 엉망으로 만들다니. 이건 햄버거 만든 직원 문제인가, 아니면 매장의 수준 문제일까?

빵이 프리미엄 번이라며 참깨 뺀 일반 번에 심지어 찌부러져 있기까지 하고, 양상추는 부실하고 양파는 들어간 건지 아닌지 알아보기 힘들 정도이며, 휠렛 패티 크기도 좀 작은 편이다. 일전에 먹은 커넬박스밀의 핫 스피이시 징거 버거 패티의 컷팅한 속살 단면도랑 비교하면 거기의 절반 밖에 안 된다.

결론은 맛은 괜찮지만, 부실한 속재료와 건성으로 조립한 것 때문에 제품 자체의 퀄리티가 급락한 제품이다.

이벤트 행사 제품이라고 이렇게 대충 만들어 팔면 되겠나. 이렇게 막 나갈거면 그냥 이벤트 하지 말고 정가 주고 파는 게 나을 것 같다.



덧글

  • RNarsis 2016/01/08 22:32 # 답글

    정가 받고 팔던 때는 저 정도는 아니었는데 말이죠. 쯥.
  • 잠뿌리 2016/01/08 22:36 #

    KFC 이벤트 버거가 유난히 그렇습니다. 징거 버거도 행사할 때 사먹는 건 정가 주고 사먹을 떄보다 퀄리티가 훨씬 떨어졌지요.
  • 노아히 2016/01/08 22:41 # 답글

    매장의 수준 문제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제가 부천에서 kfc를 이용하면서 느낀 건데, 상동 홈플러스점에 비해서 부천역 지하 kfc는 뭔가 내용물이 좀 부실하게 나오는 것 같더군요.

    똑같이 이벤트 때문에 부실해져도 부천역 지점 게 미묘하게 뭔가 더 맛이 없거나 상태가 안 좋았습니다.
  • 잠뿌리 2016/01/12 00:58 #

    부천역 지하 KFC가 그나마 거리가 만만해서 종종 이용하고 있지만 갈 때마다 실망스러운 일이 자주 ㅅ애깁니다. 이번 것도 그렇고, 과거에 올린 포스팅인 토마토 꼬다리 들어간 OMG 버거도 부천역 지하 KFC에서 사먹었었지요.
  • 포스21 2016/01/08 22:53 # 답글

    이거 한번 사먹어 볼까? 햇던건데 급 불안해지네요
  • 잠뿌리 2016/01/12 00:59 #

    다른 지점의 KFC는 괜찮을지도 모릅니다. 부천역 지하 KFC만 좀 이러네요.
  • 역사관심 2016/01/10 05:27 # 답글

    광고용 사진과 너무 차이나네요. 거의 두께가 반;;
  • 잠뿌리 2016/01/12 00:59 #

    행사용 제품이라고 두께마저 줄인 것 같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468811
5872
9423486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