믹스 가리아게동 - 쇼샤 돈부리 2020년 음식



쇼샤 돈부리. 집에서 역곡역으로 내려가는 방향에 항상 보이던 가게다.

일본식 덥밥을 마지막으로 먹어본 게 수년 전 홍대였는데 여긴 과연 어떨까 궁금했지만 어쩌다 보니 갈 기회가 없어서 항상 지나치다가, 한달 전에 우연히 아는 후배와 함께 같이 가봤다.


가게 인테리어는 일본 음식 가게답게 일본풍인데 다른 건 둘째치고 인형들이 꽤 귀여웠다.


기본 반찬인 단무지, 김치, 미소시루는 직접 가져다 먹는 셀프 서비스다.


이번에 주문한 건 믹스 가리아게동! 돈까스+가리아게(닭튀김) 덮밥이다. 가격은 5500원으로 꽤 저렴한 편이다.

서울에 있는 일본식 덮밥집 평균 가격과 비교하면 약 500~1000원 정도 저렴하다고나 할까.

덮밥 두개+사이드 메뉴의 세트로 주문하면 1000원을 할인해준다고 하던데 이때는 사이드 메뉴까지 추가로 시킬 만큼 배가 고팠던 건 아니라서 그냥 덮밥만 먹었다.


돈까스와 가리아게. 생각보다 가격대비 양이 많아서 튼실했다.


먼저 양파, 돈까스를 밥 한 숟가락 위에 얹어서 한 입 덥석!


다음에는 가리아게와 밥을 같이 두 입째 덥석!

일단 맛은 무난하다. 약간 진한 맛이 부족해 좀 싱거운 점도 있는데 이건 덮밥 소스를 많이 넣어달라고 하면 넣어준다고 하니 입맛에 따라 선택할 수 있을 것 같다.

개인적으로 가장 마음에 든 건 밥 리필인데, 여기선 손님이 직접 밥솥에서 밥을 퍼다 먹는 셀프 방식으로 리필하기 때문에 주방에 리필을 요청하는 것보다 더 편하고 좋았다. 밥 이외에 덮밥 재료 양도 충분히 많으니 메뉴상에 곱배기가 따로 없는 게 이해가 간다.

가격대비 양과 맛은 둘 다 만족스러운데 가게 위치가 찾아가기 어려운 건 아니지만 약간 좀 한적한 곳에 있는 게 아쉽다. 모르고 그냥 지나칠 만한 그런 곳에 있다.

역곡은 서울과 경기의 경계선에 있어 삼국지로 치면 요동/양평 같은 변방이라서 홍대나 강남처럼 일본식 음식점이 넘쳐 나는 게 아니라 오히려 엄청 드물다. 그래서 여긴 내가 아는 한 역곡에 있는 유일한 일본식 덮밥집이라 이 근처에 왔을 때 일본식 덮밥이 땡기면 한번쯤 가볼만한 곳이다.

가격도 저렴해서 다음에 기회가 되면 또 한 번 가볼 생각인데 그때는 세트 메뉴에 도전해보고 싶다.



덧글

  • genO 2014/08/20 23:47 # 답글

    소사구에 있어서 가게이름이 저런걸까요? ㅎㅎ
  • 잠뿌리 2014/08/24 17:05 # 답글

    genO/ 여긴 원미구라서 그건 아닌 것 같습니다 ㅎㅎ 소사구는 한 정거장 전 거리네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338340
2489
9753745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

2019 대표이글루_ga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