볶음밥 & 사천 탕수육 & 짜장면 & 탕수육 - 기라성 2019년 음식


부천 기라성. 부천에 있는 중국집 중에서 맛집으로 손꼽히는 곳 중 하나다. 작년에 친구 추천으로 처음 알게 되서 우르르 몰려갔었다.

1층에서는 수제 왕만두를 판매하고 배달 오토바이가 여러 대 대기하고 있는 게 인상적인데, 2층 가게 안은 옛날 중국집 느낌이 나서 마음에 들었다.


첫 방문 때 먹은 식사는 볶음밥 곱배기! 가격은 5500원. 볶음밥은 그냥저냥 평범했다. (부천 복성원의 불맛 나는 볶음밥/잡채밥이 워낙 맛있어서 상대적으로 다른 볶음밥은 평범하게 느껴진다)


첫 방문 때의 메인 요리는 사천 탕수육! 가격은 24000원. 가격이 높긴 하지만 제일 큰 사이즈인 (대)자라서 양이 엄청나게 많았다.

사실 여기 방문한 가장 큰 이유가, 대자 탕수육 주문하면 양이 무지 많이 나와서 먹다가 남아서 싸왔다는 이야기를 들었는데 과연 그 말 그대로 많았다.


한 젓가락 집어서 한 입 덥석!

맛있다! (1)

매콤달콤한 소스로 볶았는데 그렇게 맵지도, 달지도 않은 게 입에 착착 달라 붙었다. 두툼한 고기 튀김이 소스로 볶아져 쫀득쫀득한 게 딱 좋았다.

식사로 같이 먹던 볶음밥을 짜장 소스로만 비벼 먹으니 좀 물려서 이 사천 탕수육 소스를 조금 비벼 먹어보니 이게 또 별미였다.


두번째 방문 때 먹은 식사는 짜장면! 가격은 4000원.


한 젓가락 들어서 후루룹!

짜장면도 딱 이 가게만의 특색은 느껴지지 않지만 무난한 편이다. 직접 먹어 보니 볶음밥보다는 이쪽이 더 나았다.


두번째 방문 때의 메인 요리는 탕수육! 가격은 22000원. 저번과 마찬가지로 사이즈는 (대)자.


한 젓가락 집어서 식초+고춧가루+간장에 푹 찍어서 한 입 덥석!

맛있다! (2)

찍먹, 부먹의 선택의 여지가 없이 처음부터 소스가 부어져 나오는데, 부먹파의 입에 딱 맞을 정도로 소스에 절여져 있고 달달한 게 입에 사르르 녹았다. 입에 착착 감기던 사천 탕수육과는 또 다른 맛이 있다고나 할까.

확실히 여긴 식사류보다 요리류가 메인인 것 같다. 부천에 있는 다른 중국집 맛집과는 반대 노선을 걷고 있다.

탕수육 이외에 다른 요리도 괜찮아 보이는데 또 갈 일이 있으면 다른 메뉴에 도전해보고 싶다.



덧글

  • 먹통XKim 2014/05/12 23:05 # 답글

    부천에 살다보니 두어번 먹어봤는데 저는 워낙 기대해서인지 영 별로였습니다

    역시 사람마다 다른 법
  • 궁디팡팡 2014/05/13 23:37 # 답글

    복성원은 상당히 맘에 들었는데 여기도 한번 도전해 봐야겠습니다ㅎ
  • 잠뿌리 2014/05/17 13:06 # 답글

    먹통XKim/ 저는 식사는 그냥 보통이었고 요리는 좋았습니다. 입에 딱 맞았는데 다른 음식은 어떨지 모르겠네요.

    궁디팡팡/ 복성원은 잡채밥, 볶음밥이 정말 좋았지요 ㅎ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0541368
7039
9349112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