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광해 이야기 시즌 1~2 (2010~2011) 2019년 웹툰



광해 이야기 1
http://webtoon.daum.net/webtoon/view/guanghaistory


광해 이야기 2
http://webtoon.daum.net/webtoon/view/guanghaistory2

2010년에 ‘다음 만화속 세상’에서 고영훈 작가가 시즌 1을 연재, 2011년에 추석 특집 3부작 단편으로 V.A 작가가 시즌 2를 연재하여 각각 3화씩 시즌 1~2 총 6화로 완결된 공포 만화.

내용은 다음 웹툰의 박PD가 웹툰 작가 네스티켓(고영훈)에게 단 2화만 올라오고 끝난 미완의 공포 만화로 보고 나면 여자 귀신에 대한 환청, 환각 등 심령 현상을 겪는 웹툰 ‘광해’라는 웹툰에 대한 경험담을 들려주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다.

일단 이 작품은 페이크 다큐멘터리 장르로 가공의 사건을 실제하는 것처럼 꾸며서 실화를 바탕으로 각색해 그린 것이란 말과 함께 시작된다.

하지만 그렇기 때문에 광해 이야기 1, 2 둘 다 각 3화씩 총 6화만에 완결된다. 페이크 다큐멘터리로서 리얼리티를 강조하기 위해서 광해 이야기 1에서는 PD의 체험담, 2에서는 PD와 새 작가의 대화만 나오다가 끝나기 때문에 만화로서의 재미는 전무하다.

만화 광해를 보니 심령 현상을 체험했다!라는 미스테리한 현상만 체험수기 형식으로 설명하고, 그 뒤에는 광해 사건에 대한 공포의 본질에 대한 토론만 나오다가 끝나니 당연히 보는 독자들로 하여금 재미를 느낄 수 없는 것이다.

노골적으로 말하자면 너무 지루해서 몰입할 수가 없다. 작중 사건 체험자 입장에서는 무서운 경험일 테고 시종일관 진지하게 이야기하고 있는데 그걸 실사 영상이 아닌 웹툰을 통해서 보고 있으면 전혀 와 닿지 않는다.

애초에 이 작품이 공포감을 선사하기 위해서는 본작에 언급되는 원작 광해를 어떤 방식으로든 공개를 해서 떡밥을 던져야 했다. 이 작품에 있어서 공포의 근원은 원작 광해라고 할 수 있는데 그건 전혀 보여주지 않고 공개를 했는데 내렸다더라, 라고 두루뭉술하게 넘어가니 거기서 게임 오버다.

블레어 윗치, R.E.C, 파라노말 액티비티 등 대표적인 페이크 다큐멘터리 영화들이 사건 체험자가 남긴 영상 기록을 재생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라는 걸 생각해 보자.

그런 관점에서 보면 이 작품은 영상 기록은 있는데 그걸 보여주지 않고, 그 기록을 넘겨받은 방송국에서 방송 관계자들이 자기들끼리 나누는 대화만 보여주고 있는 것이다.

이 작품의 존재 의의는 페이크 다큐멘터리가 웹툰 장르와 맞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려준다는 것이다.

최대한 실드를 치자면 ‘웹툰 최초 시도아디 보니 독자 측이 아직 페이크 다큐멘터리 웹툰을 받아들일 준비가 되어 있지 않다’라고 할 수 있지만.. 그 전에 논픽션인 것처럼 보여야 하는 페이크 다큐멘터리이기 때문에, 픽션인 만화 자체로서의 재미와 구성을 포기했으니 답이 안 나온다.

그나마 좀 나은 점이 있다면 일부 독자들이 댓글로 ‘어 나도 언젠가 광해를 본 적 있어!’라고 호응을 해주었다는 점이다. 이건 또 인터넷으로 연재하는 웹툰 만이 가능한 것인데 최대한 좋게 보면 ‘슬렌더맨’ 같은 도시 전설이 됐을지도 모른다.

다만, 세상 모든 일이 뜻대로 되지 않는 것처럼 의도가 그렇다고 해서 예상한 결과가 나오는 것은 아니다.

댓글은 선플의 순기능과 악플의 역기능이 존재하기 때문에 ‘나도 어디서 봤어!’라는 호응글보다 ‘이게 대체 뭐야?’라는 비난글이 더 많이 올라왔기 때문에 결국 웹툰 도시 전설화는 성공하지 못했다.

또 슬렌더맨 같은 경우는 가공의 괴담이지만 그런 것 치고 합성 사진을 활용해서 초기 문명 이전부터 존재했다는 삽화, 기타 기록물로 가공된 펙트를 제시하고 거기에 맞춰 사람들이 너도 나도 목격했다는 체험담을 늘어놓으며 유튜브 영상을 만들어 올려서 전 세계적으로 흥행이 가능했던 것이다.

결론은 비추천. 시도는 좋았다. 한국 웹툰계에 페이크 다큐멘터리 장르를 시도해 웹툰 도시전설화를 꾀한 것은 한국 만화 사상 처음 있는 일이지만, 그 과정이 너무 지루하고 결과가 좋지 못해서 실패로 끝난 작품이다.



덧글

  • reaper 2013/11/08 17:48 # 답글

    어쨰 시도는 가상한데 감각있는 사람이 드물군요.
  • 잠뿌리 2013/11/13 00:54 # 답글

    reaper/ 이 작품이 그렇습니다. 시도는 가상한데 연구와 센스가 부족했지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68720
5192
9451472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