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라이드 치킨 - 광개토 치킨 2019년 음식


이달 초 업무 스트레스 해소겸 오랜만에 친구와 만나서 한잔했다.

역 근처에 있는 치킨 호프집에 갔는데 내 기억으로 분명 예전에 훌랄라 치킨 체인점이 들어온 곳이었지만 지금은 광개토 치킨이란 곳으로 바뀌었다.


우선 맥주 500cc 두잔과 얼음물 주문! 그리고 참이슬 한 병을 시켜 생맥주에 타마셨다. 같이 한잔한 친구가 소맥을 좋아해서 같이 마시다 보니 맛들였다. 맥주에 소주를 타면 달짝지근한 맛이 추가되면서 목넘김이 수월해지는 것 같다. 다만, 마시고 난 뒤 취기가 더 빨리 오르지만 말이다.


최근 치킨 호프집에 가면 오이 피클, 콘샐러드도 치킨 무와 함께 3종 셋트로 나오는데.. 여기 콘솔로는 좀 별로다. 너무 퍽퍽하고 싱겁다고 해야 하나. 콘솔로에 물기가 싹 빠졌고 다른 건 일체 들어가지 않아서 그런 것 같다.


메인 메뉴은 후라이드 치킨 등장! 가격은 15000원. 테이크 아웃, 즉 포장해서 구입해 가면 13000원이다.


노릇노릇 바삭한 치킨과 튀긴 떡!


닭다리 한 개를 앞접시에 옮겨..


포크로 콱 찍어서 한 입 덥석!

여기 후라이드 치킨은 먼 옛날을 기준으로 하면 동키 치킨, 현재를 기준으로 하면 둘둘 치킨, 보드람 치킨 같은 수제 치킨이다.
치킨 마루, 부어 치킨 같은 KFC 스타일의 크리스피 치킨과 정 반대로 튀김옷을 거의 안 입히고 껍질이 얇으면서 고소하다. 이런 치킨이 사실 맥주와 가장 궁합이 좋은 것 같다. 기름기도 생각보다 적어서 먹는데 부담도 없고 말이다.

가격 대비 양은 보통. 맛은 그래도 만족스럽고 한 마리 시켜서 둘이 먹기 딱 좋다. 두 명이서 치킨 한 마리와 맥주 4잔, 소주 1병을 먹고 마시면 양이 딱 맞아 떨어지는 것 같다.

양념, 간장 등의 메뉴도 있지만 이런 치킨은 후라이드로 먹는 게 제격! 다음에 또 가도 후라이드 치킨을 먹을 것 같다.



덧글

  • 미도리 2012/04/26 23:21 # 답글

    닭다리에서 뭔가모를 패기가 느껴지네요 ~~~^^;
  • 잠뿌리 2012/04/30 11:59 # 답글

    미도리/ 닭다리 최고입니다 ㅎㅎ
  • opiana 2012/04/30 21:55 # 삭제 답글

    크리스피 천지 치킨속에서 오랜만에 본듯하군요.;ㅅ;
    하도 크리스피 치킨만 먹다보니까 느끼해서 물리는 참이었는데 기회가 되면 먹어보러 가야겠습니다.
  • 잠뿌리 2012/05/09 11:59 # 답글

    opiana/ 크리스피 치킨이 너무 많이 나와서 이젠 질리지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690743
5535
9492952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