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혈전(1995) 한국 게임










1995년에 시그마테크 엔터테인먼트에서 만들고 삼성 전자에서 유통한 대전 액션 게임. 원제는 대혈전이지만 게임 타이틀 화면에서는 더 그레이트 라는 영문 제목이 뜬다.

타이틀 화면의 더 그레이트라는 글자가 흐리게 나오는 건 원래 게임 본편 화면에 연출로 그렇게 된 것이다.

내용은 세계 각국 정상이 납치되는 사건이 발생했는데 그 사건을 취재하러 가려다가 라이벌 사사키에 의해 약혼녀를 잃은 주인공 강혁이 본격적으로 싸움에 참가하는 이야기다.

이하의 내용이 오프닝에 나오는 이야기고 실제로 게임 본편으로 들어가면 스토리 모드는 존재하지 않는다.

그냥 누구를 고르던 간에 자신을 포함한 8명의 캐릭터를 쓰러트리면 그림 한 장이 나오면서 끝난다.

이럴 거면 대체 왜 오프닝에 스토리를 넣었는지 모르겠다.

타이틀 화면에서 인트로로 들어가면 각 캐릭터의 프로필이 나오는데 여기서 나오는 건 키, 몸무게, 국적, 나이, 이름 밖에 없기 때문에 각 캐릭터가 어떤 관계인지 전혀 알 수가 없다.

게임 팩키지를 보면 선과 악의 대결 어쩌구 하는데.. 게임 본편에서는 아무런 정보도 주질 않으니 누가 선이고 악인지 구분이 안 간다.

당시 국산 게임으로선 드물게 모뎀 지원이 가능하지만 지금 현재는 그 기능을 사용할 수 없다.

시스템 인터페이스는 상당히 불편한 편이고 왜 넣었는지 알 수 없는 요소도 있다. 이를테면 1P VS CPU 모드를 진행하다가 패배한 뒤 컨티뉴를 넘기면 상대 CPU가 CPU VS CPU 대전으로 넘어간다.

이때 1P가 됐든 2P가 됐든 버튼을 눌러서 난입하지 않는 이상 CPU전이 계속 지속되며 타이틀 화면으로 넘어갈 수도 없다.

기본 조작키는 약킥, 강킥, 약펀치, 강펀치 등이고, 커맨드 입력 기술과 잡기는 있지만 필살기 같은 건 없다.

캐릭터 디자인은 홍일점인 실비아가 블루 마리 짝퉁 느낌이 나고 악당 사사키가 쓰는 기술은 테리 보가드라서 살짝 아류작 느낌이 나지만 전체적으로 보면 나름 오리지날 기술과 모션 등이 나온다.

프레임이 적어서 움직임이 딱딱 끊기긴 하지만 그래도 커맨드 입력 기술은 비교적 잘 나가는 편이라 그건 괜찮았다.

음악은 애드립 카드 전용이고 사블이 안 먹히는 관계로 MIDI를 지원하지 않아서 없는 것만도 못한 수준이다.

옵션에서는 난이도를 조정하는 항목이 없지만 대신 국내에서 공개 게임으로 제작된 바 있던 스트리트 파이터2처럼 공격력과 방어력 게이지를 조작할 수 있어서 상대측 게이지를 최하로 놓고 플레이를 하면 누구나 쉽게 엔딩을 볼 수 있다.

결론은 평작. 모뎀 대전이 가능하다는 것 이외에는 별로 메리트가 없는 게임인 것 같다.

모처럼 오프닝에 텍스트 대사도 넣고 뭔가 스토리가 있어 보이게 만들었는데 왜 정작 게임 본편엔 텍스트 한 글자 안 들어간 심심한 진행을 채택했는지 그 이유를 알고 싶다.

여담이지만 이 게임은 당시 KBS 게임 천국에서 제작사인 시그마텍 스튜디오 협찬으로 ‘대결! 격투기’라는 제목으로 잠시 서비스된 적이 있었다.

덧붙여 맨 처음 나왔을 때는 5.25인치 플로피 디스켓 버전으로 나왔는데 이후에는 CD 버전으로 또 나왔지만 차이점은 없다.



덧글

  • 시몬 2011/01/28 00:57 # 삭제 답글

    예전에 국내게임잡지에서 이 게임을 공략했을때 각 캐릭터별 스토리같은걸 같이 넣어줬었죠.

    저 실비아란 여자는 강혁이 약혼녀를 잃은 뒤 사사키에게 도전, 신나게 처맞고 간신히 목숨만 건져

    도망친걸 우연히 지나가다 구해줬는데 의문의 죽음을 당한 아버지가 격투대회와 뭔가 관련이

    있다는걸 알게되어 강혁과 함께 사건을 조사하면서 점점 정이 든다는 스토리입니다.

    실비아엔딩에서 강혁을 껴안고 있는게 이유가 있죠.

    (전 백스토리보다도 실비아의 바스트모핑이 엄청났던게 기억에 남는군요.

    국내게임도-더군다나 도스판이-그런게 가능할 줄은 몰랐습니다)
  • 456 2012/05/31 22:28 # 삭제

    그 스토리 너무 궁금해 미치겠네요...대혈전 광팬인데...ㅡㅡ
    근데 강혁에게 팩스보낸 주추련이란 여자는 어떻게 되는지 안나왔나요?
  • 잠뿌리 2011/01/29 23:08 # 답글

    시몬/ 사실 실비아는 게임 상에서 바스트 모핑 별거 없습니다. 가슴이 흔들린다기 보단 그냥 좌우 이동에 따른 상체가 움직이는 거라 딱 보면 별로지요.
  • 떼시스 2011/02/01 18:41 # 답글

    마메나 콘솔겜 에뮬이 본격적으로 돌아가기 이전에는 무장쟁패나 기타 pc용 격투액션겜들을 참 많이
    했었는데 요새는 귀찮아서인지 진짜 어지간히 하고픈 겜이 아니면 그냥 마메 돌립니다.
  • 잠뿌리 2011/02/03 18:27 # 답글

    떼시스/ 마메가 재미있는 게임이 참 많지요.
  • 456 2012/05/31 22:27 # 삭제 답글

    제가 이 게임을 갖고 있어요...CD로 갖고 있는데,,,

    이 게임 배경음악이 멋지더라구요...특히 강혁...

    근데 놀랍네요...이거 스토리가 따로 있었군요...

    이거 스토리 자세히 좀 알고 싶은데..공략 구할수 있는 방법 없을까요?
  • fatgirl 2016/10/24 06:09 # 삭제 답글

    Do you play IBM-PC, Jampuri? Can you hear me?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87687
4088
10002745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

2019 대표이글루_ga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