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념 까스/정식(모듬 까스) - 온누리에 생돈까스 2020년 음식


이번주 수요일 경에 혼자 방문한 온누리에 생돈까스.

3차 방문인데 사실 처음부터 무슨 계획을 세우고 간 건 아니고, 거기서만 파는 특별한 메뉴로 양념 까스란 게 있는데.

1~2차 방문 때는 그걸 먹어보지 못해서 언젠가 한번 날 잡아서 먹어보려고 했다가 생각난 김에 바로 간 것이다.

8시 30분 쯤에 도착을 했는데 줄은 다행히 따로 설 필요가 없었다.

자리에 앉고 막상 주문을 하려고 보니 앞의 두 테이블에서 대왕 돈까스 도전에 한창이었다.

또 대왕 돈까스를 주문하기는 무리였고 연습 겸 위장의 한계를 알아보기 위해 양념 까스와 모듬 까스를 주문했다.


양념 까스 등장!

가격은 3500원.

양념 까스는 이 가게에서만 파는 고유 메뉴인 것 같다.


한 조각 잘라서 소스를 듬뿍 묻혀 덥석!

매콤한 걸 지향하고 있지만 맵기보단 오히려 달달한데 이 소스가 양념 통닭 소스라서 돈까스에 뿌려 먹으니 색다른 느낌을 줬다.

일반 돈가스 소스에 질렸거나 양념 통닭을 좋아하는 사람에게 권할 만한 메뉴인 것 같다.


양념 돈까스라고 해서 두께가 얇은 것도 아니다.

보다시피 두께는 일반 돈까스와 동일한 편으로 꽤 두툼하다.


다음은 정식(모듬 까스)!

가격은 3500원.

본래있던 밥은 양념 까스 먹을 때 다 먹어버려서 밥을 한 그릇 따로 리필 받았다.


이건 일반 돈까스!

대왕 돈까스에 쓰인 돈까스랑은 당연히 크기가 다르다.

대왕 돈까스에는 이만한 크기의 돈까스가 5조각 깔려 있고 그 위로 엄청 큰 3조각이 뒤덮은 형상이다.


한 조각 슥슥 썰어서 덥석!

대왕 돈까스에 도전한지 일주일이 지나서 그런지 거부감은 없었다.


다음은 생선 까스!


생선 까스도 크게 한 조각 잘라서 덥석!


마지막으로 함박 스테이크!

정식에 포함된 함박 스테이크는 한 덩이가 아니라 반 조각이 들어가 있다.

돈까스 양념에 푹 담겨져 있어 양념을 걷어내야 속살이 보인다.

함박 스테이크 전용 소스가 따로 있는 게 아니라 돈까스 소스를 겸하고 있어서 이 부분은 좀 아쉽다.


뭐 맛은 무난한 편이다.

돈까스나 생선 까스와 다르게 수제로 만든 것 같지는 않아서 어디까지나 사이드 메뉴에 한정된 맛이긴 하지만 말이다.


디저트는 같이 나온 귤!

대왕 돈까스에는 샐러드와 단무지, 귤 등 사이드 메뉴가 일체 나오지 않지만 다른 일반 메뉴에는 다 들어가 있다.

어쨌든 이걸로 돈까스 2인분을 완식!

하나도 남기지 않고 다 먹었는데 먹고 보니 지금 현재로선 이게 딱 정량인 것 같다.

이 이상은 들어갈 것 같지가 않았다.

대왕 돈까스에 도전한 게 얼마나 무모한 일이였는지 새삼스레 느낄 수 있었다.


콜라는 서비스!

여기 콜라 서비스는 사장님의 그때그때 기분에 따라 받을 수 있는데 한번 받으면 잔에 넘치도록 따라주는 게 기본인 듯 싶다.

본래는 대왕 돈까스 도전자 중에 열심히 한 사람한테 주시는 건데, 내가 그날 마지막 손님이라 겸사겸사 얻어 마신 것이다.

이 가게 이용 시간 포인트를 하나 적자면 아침 10시에 열어서 밤 10시에 닫는 게 기본 영업 시간이지만.. 내가 간 날은 재료가 다 떨어져서 9시 30분에 문을 닫았다.

그러니 밤에 가려면 최소한 9시에는 가야 된다.

9시 30분 넘어서 왔다가 그냥 돌아간 사람들이 꽤 보였다.

어쨌든 이걸로 온누리에 생돈까스의 돈까스 메뉴는 다 공략한 것 같다.

개인적인 추천 메뉴 순서는, 양념 까스 > 치킨 까스 > 모듬 까스 > 치즈 돈까스 > 생선 까스 > 돈까스 이 순서다.

곱배기는 1000원이 더 드는데 모든 메뉴에 다 해당하며 돈까스를 한 조각씩 추가해주니 나름 체크 포인트이다.



핑백

  • Christopher.K's Lab : 오늘 중요한 교훈을 세가지 얻었습니다. 2010-02-28 22:48:29 #

    ... .대왕 돈까스를 처묵처묵하느냐매운 양념 돈까스를 처묵처묵하느냐......"많이 먹어서 나갈때 괴로운 것 보다는 매운게 낫겠지."라고 생각해서 매운 양념돈까스 도전.홍차도둑님 포스팅에서 양념돈까스 사진이 올라와 있는데. 저 색깔보다 더 붉습니다. 거의 핏빛그러니까 이렇단 말이지..여튼 먹었는데..손나 바나나!정확히 세조각, 그 ... more

덧글

  • 늄늄시아 2010/02/27 23:18 # 답글

    3500원!! -ㅁ-;; 가격이 착해서 너무 좋네요!
  • 하저로어 2010/02/28 01:41 # 답글

    가격이 참 좋네요 아.. 새벽에 배고픈데 이런 포스팅 ..ㅠㅠ
  • Aprk-Zero 2010/02/28 01:41 # 답글

    다음에 갈때는 왕돈까스 도전을......
  • 파프니르 2010/02/28 06:36 # 답글

    지방에서 있어서 슬프지만 언젠가 올라간다면 가서 도전해보고 싶은집중 하나...
  • 콜드 2010/02/28 08:07 # 답글

    와우 개념이군요. 혹시 저곳 전에 쓰셨던 대왕 돈까스 있던 곳인가요?
  • FUNA 2010/02/28 09:18 # 답글

    3..3500원!

    가격하나는 기사식당 가격이네요 +_+
  • 홍차도둑 2010/02/28 11:31 # 답글

    대왕 돈까스를 빼놓은 전 메뉴 제패시군요 ^^
  • 카이 2010/02/28 11:37 # 답글

    먹고싶어요..ㅎㅎㅎ 값도 진짜 싸네요.ㅋㅋ
  • 노빅 2010/02/28 17:17 # 답글

    이거 어디있는지 알수있을까요?
  • ChristopherK 2010/02/28 21:30 # 답글

    도전했습니다. 음식에 대한 트라우마를 만들 뻔 했습니다. ..
  • 잠뿌리 2010/03/01 12:50 # 답글

    늄늄시아/ 가격 대비 양의 비율은 최고입니다.

    하저로어/ 밤에 보면 야식 테러가 되지요 ㅋ

    Aprk-Zero/ 위장 조심하시길 ㅎㅎ

    파프니르/ 지방에서 도전하러 올라오는 사람이 많다고 하더군요.

    콜드/ 네. 대왕 돈까스 나오는 곳과 같은 가게입니다.

    FUNA/ 가격이 진짜 저렴합니다.

    홍차도둑/ 유일하게 대왕 돈까스만 다 먹지 못했지요.

    카이/ 값이 싼 게 가장 큰 장점이라고 생각합니다.

    노빅/ 신대방 삼거리역 3번 출구로 나와서 CVS 편의점을 끼고 좌측 골목 안으로 들어가면 바로 보입니다. 역에서 5분 거리도 안되요.

    ChristopherK/ 고생하셨습니다.
  • 헬몬트 2010/03/01 14:08 # 답글

    장사는 잘되나 보군요
  • 헬몬트 2010/03/01 14:08 # 답글

    장사가 잘 되니 저런다 이런 비아냥이 아니라(?) 장사가 잘되면 당근 신선한 재료가 들어오니 더 맛이 좋아질 건 뻔하기에
  • 잠뿌리 2010/03/02 01:11 # 답글

    헬몬트/ 최근 손님이 급속도로 늘어난 것 같습니다.
  • 시몬 2010/03/02 03:48 # 삭제 답글

    오늘 가려구요.
  • 잠뿌리 2010/03/02 14:14 # 답글

    시몬/ 가시면 양념 까스/모듬 까스 중 하나를 추천합니다 ㅎㅎ
  • 카이º 2010/03/02 15:54 # 답글

    헉, 2인분 완전 많은데요

    ...대왕돈까스는 진짜 후덜덜한거군요
  • 잠뿌리 2010/03/02 22:28 # 답글

    카이º/ 대왕 돈까스도 찍었습니다. 음식 카테고리에 보시면 나와요 ㅎㅎ
  • Ezio de Firenze 2010/03/19 00:02 # 답글

    저집 한번 가야겠습니다.

    저같은 캐서민에게 돈까스 하나에 2500원 - 특수 돈까스 메뉴 3000~3500원 가량은 엄청난 혜택입니다. 다만 전 대식가가 아니니 대왕돈까스는 무리겠고 돈모아서 2인분으로 먹는게 나을것 같습니다.
  • 잠뿌리 2010/03/19 14:10 # 답글

    Ezio de Firenze/ 일반 돈가스 2인분만 먹어도 정말 제대로 된 곱배기 먹은 느낌이 날 겁니다 ㅋㅋ
  • Ezio de Firenze 2010/03/21 14:56 # 답글

    오늘 갔다왔습니다.

    뭐 명성대로 사람들은 엄청나게 많았고(줄 서서 기다리는데 20분 가량 걸림), 가격대비 맛은 매우 훌륭했습니다.
    다만 좀 걸리는 점이 있는게....젓가락이 없고(저같이 포크질을 잘 못하는 사람은 영...단무지나 양배추까지 포크로 먹기는 좀 거시기했습니다)사장님이 호의적으로 각 태이블마다 이곳저곳 샘플 돈가스 표본을 나눠주시는데 단순한 호의인줄 알고 먹었던 사람들은 당황했습니다. 왜냐하면 그건 '매운 돈까스'였기 때문입니다. 옆 태이블에 앉았던 사람들은 그 매운 돈까스 충격이 큰지 내내 계속 불평만 하더군요.

    뭐 어쨌든 맛도 상당히 좋고 가격도 저렴하니 괜찮은 곳인건 분명한 사실인듯 합니다. 2인분 먹을까 했는데 양념 돈까스 1인분만 하더라도 양이 엄청나게 많고 배부를 지경이니 2인분은 무리겠더군요. 그냥 양념돈까스 하나 먹었습니다.

    사장님께 물어보니 사람이 별로 없는 시간은 오전 11시즘이라고 합니다. 저같이 사람많은곳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 사람은 나중에 기회되면 그시간쯤에 한번 가봐야 겠습니다.
  • 잠뿌리 2010/03/26 21:16 # 답글

    Ezio de Firenze/ 아침 10시 쯤에 가게 문을 여는데 11시면 줄서서 기다릴 필요 없이 편하게 먹을 수 있지요. 매운 돈까스 표본.. 저도 먹어보고 싶은데 제가 갈 때는 그런 기회가 좀처럼 없어서 참 아쉽습니다.
  • Ezio de Firenze 2010/04/01 20:27 # 답글

    http://haime.egloos.com/3204209

    여기 설명에 의하면 요새는 때에 따라서 평이 좋지 않은듯도 합니다. 뭐 저런 중소규모 가게에 사람이 넘치니 100% 효과로 정성껏 조리할리가 없긴 하지만......
  • 2010/10/21 11:55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기사 2012/07/19 22:43 # 답글

    온누리에 돈까스 분점 생겼습니다. 송파구에 생겼음
    거기 주인장이 상당히 친절하시고 양도 많이 주는지라 매리트가 큽니다
  • 잠뿌리 2012/07/20 12:30 # 답글

    기사/ 분점이 꽤 많이 생기네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46950
6429
9551821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