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팅 바이퍼즈 아케이드(오락실) 게임







1995년에 세가에서 만든 게임. 모델2 기판으로 나왔다.

내용은 가공의 마을 암스톤 시티에서 벌어지는 격투 대회에 참전한 파이터들의 이야기다.

실존하는 격투기를 쓰는 격투가의 대전이란 컨셉의 버추어 파이터와 달리 이 게임은 비현실적이지만 화려하고 코믹한 것을 컨셉으로 한 3D 대전 액션 게임이다.

때문에 전 캐릭터가 묘한 코스프레 풍의 복장을 하고 나오며 공격 연출이 다소 과장되었으나 그만큼 타격감이 좋고 또 호쾌한 점도 있다.

기본 조작 버튼은 펀치, 킥, 가드. 버추어 파이터와 동일하지만 다른 면에서 차이점도 많다.

아머 파괴 시스템은 대전 중 상대의 공격을 가드할 때마다 상반신과 하반신의 아머 내구치가 떨어지는데. 내구치가 제로가 되면 해당 부위의 아머가 파괴된다.

상대와 자신 둘 다에 적용되는 공통된 시스템이다.

아머가 파괴되면 상대로부터 받는 데미지 수치가 큰 폭으로 증가하기 때문에 단순한 볼거리가 아니라 나름의 전략성도 갖추고 있다.

이 작품의 여성 캐릭터 중 가장 인기가 많은 하니 같은 경우는 100연승 이후 특정 아머 파괴 커맨드를 입력하면 치마를 탈의하기도 한다.

다른 캐릭터들 또한 스스로 아머를 벗는 커맨드 입력을 가지고 있지만 하니처럼 도전 과제는 없다.

상대를 벽에 몰아놓고 피니쉬를 하면 벽과 함께 라운드 밖으로 나가떨어지는 연출도 있다.

적의 공격을 가드하면서 카운터를 날리는 기술은 정식 명칭이 가드&어택이라고 해서 레버 뒤+킥이나 펀치로 나가는 특수기다.

위의 두 가지, 라운드 밖으로 떨구기와 카운터 특수기는 블러디 로어에 그대로 계승된다.

기본 던지기는 태크 핸드 윌 쓰로우란 명칭의 기술로 상대의 팔을 잡아서 벽으로 던지는 기술이다. 프로 레슬링의 로프 반동과 동일기다.

이 던지기 자체의 데미지는 없지만 상대를 벽으로 강제로 달리게 할 수 있으며, 벽과 부딪히게 그냥 내버려두면 그게 데미지로 들어간다.

만약 벽 바로 앞에서 이 기술을 사용하면 태그 핸드 윌 크래시라고 벽을 향해 던지는 기술로 변한다.

상대의 공격을 받아 공중에 떴을 때는 버튼 3개를 동시에 자세를 고쳐 잡을 수도 있다.

지상에 서 있을 때 버튼 3개를 동시에 누르면 태크 가드란 명칭의 기술을 쓸 수 있는데 이때 상대의 공격을 받아도 아머 내구치가 줄어들지 않는다.

가장 특이한 설정은 상대의 아머가 파괴된 상태에서 특정한 기술로 상대를 KO시키면 ‘슈퍼 KO’라는 명칭의 특수한 연출이 뜨면서 한번의 승리가 2라운드 승리를 한 것이 된다.

즉 이 게임의 기본 판정은 2선승제인데 슈퍼 ko로 이기면 한번만 이겨도 클리어 된다는 말이다.

여담이지만 이 작품의 아케이드판 숨겨진 캐릭터는 보스인 빅 마라고 이후 콘솔로 이식된 세가 세턴용에선 펩시맨과 쿠마짱이 나온다.

펩시맨이 나온 이유는 세가에서 개최한 파이팅 바이퍼즈 전국 대회의 협찬사가 펩시 콜라였고, 같은 시기에 CM 광고에 펩시맨이 나와서 게임 완성 1주일 전에 추가 캐릭터로 결정됐다는 일화가 있다.

추가로 이 작품에서 특공대 컨셉으로 나온 여자 파이터 중 제인은 군인 지망이란 설정을 가지고 있고 캐릭터 모델은 에일리언 2에 나온 여자 해병대원 바스켓인데 밸런스가 좋은 캐릭터였으나 속편인 파이팅 바이퍼즈2에서는 나오지 않는다.

추가로 이 작품은 1995년에 아케이드판이 가장 먼저 나오고 1년 후인 1996년에 세가 세턴으로 이식됐으며, 9년 후인 2005년에 PS2용 세가 에이지 2500 시리즈로 재발매했다.

마지막으로 1996년에 세가 세턴용으로 나온 파이터즈 메가믹스는 파이팅 바이퍼즈와 버추어 파이터의 캐릭터가 동시에 참전해 싸우는 내용의 게임으로 크로스 오버 작품이다.



핑백

덧글

  • 놀이왕 2010/01/23 20:24 # 답글

    PS2용 심플 2500 시리즈가 아니라 세가에이지 2500 시리즈입니다....
  • 잠뿌리 2010/01/23 22:04 # 답글

    놀이왕/ 아. 그게 자꾸 헷갈리네요. 같은 2500시리즈라서.;
  • 시무언 2010/01/24 03:24 # 삭제 답글

    하니는 탈의시키는 맛으로 플레이했었죠(???)
    주인공 격인 반은 이제와서 보니 딱 쿠죠 죠타로더랍니다(...)
  • 크리스 2010/01/25 01:23 # 삭제 답글

    세가새턴으로 정말재밌게하던거네요

    오락실그래픽이훨씬 좋아서 살짝 부러운감이있었죠

    하니가 16살이라니 사기네요 18살정도로봤는데..

    이거한애가 일본에서 사건하나터트려서 유명해지기도했었죠.세가새턴 시절재밌게한게임중하나네요
  • 뷰너맨 2010/01/26 19:57 # 답글

    어라.. 제인은 2에서도 나올텐데.. 혹시 금발로 염색한 것 때문에 착각하신게 아닐지.;;
    캐릭터 디자인 변화가 엄청나고 이질적인 느낌 때문에 접근하기가 망설여 졌던 단점도 있었다지요...

    개인적으로는 파이팅 바이퍼즈와는 좀 안맞는 디자인을 채택한 느낌입니다.
    (마음에 드시는 분도 계시겠지만,..)


    2에서도 묘한 캐릭터가 둘 나오죠.(....)


  • 잠뿌리 2010/01/31 22:23 # 답글

    시무언/ 반은 아키라의 팔극권 쓰는 죠타로지요 완전 ㅋㅋ

    크리스/ 세가 세턴의 명 이식작이지요.

    뷰너맨/ 헉, 염색해서 나왔었군요. 몰랐습니다.
  • Ezio de Firenze 2010/02/05 23:42 # 답글

    시대가 시대라서 어쩔수가 없지만...저 조약한 폴리곤은....
  • 잠뿌리 2010/02/07 15:20 # 답글

    Ezio de Firenze/ 나온 지 벌써 15년이 넘은 게임이니까 어쩔 수 없지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66846
5102
9497096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