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씨 표류기 (2009) 2009년 개봉 영화




2009년에 이해준 감독이 만든 작품. 정재영, 정려원이 주연을 맡았다.

내용은 여자 친구와 헤어지고 제 2 금융권에 빌리 돈도 갚지 못해 이자가 불어난 것도 모자라 직장에서까지 짤려서 인생의 막다른 곳에 몰린 한 남자 김씨가 한강에 뛰어들었다가 정신을 차려보니, 한강의 밤섬에 표류하게 됐고 야생의 삶을 살아가다가 대인 기피증에 히키코모리인 여자 김씨가 민방위 사이렌이 울릴 때 망원 카메라로 바깥을 촬영하다 그 광경을 목격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이 작품은 남녀 주인공 이름이 끝까지 나오지 않고 그냥 남자 김씨. 여자 김씨. 이렇게 표기되어 있다.

흔히 무인도 생활기의 대표적인 작품은 로빈슨 크루소고 영화로는 캐스트 어웨이 같은 게 있는데, 한국에서 이런 스타일의 작품을 현대적으로 각색한 걸 본 건 처음이다.

바다 한가운데 떠 있는 무인도가 아니라 한강에 있는 밤섬이라서 배경이 오히려 더 흥미롭게 다가온다.

진짜 도심 건물이 바로 보이는데 강을 헤엄쳐서 건널 수 없는 고립된 상황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라서 더 그런 것 같다.

문득 몸개그로 점철된 만화인 괴짜 가족이 생각난다. 거기 나오는 이소룡 선생도 진짜 고속도로 한복판이나 놀이 동산에 표류되서 사는 에피소드가 몇 개 나온다.

작품의 관전 포인트는 김씨의 무인도 생활과 히키코모리인 여자 김씨가 남자 김씨를 촬영하며 펜팔을 주고 받는 것이다. 둘 다 외로움의 끝에 서 있는 현대인인데 조금씩 성장해 나간다.

특히 재미있는 건 김씨의 무인도 생활이다.

쓸데없는 장면은 하나도 없고 모든 행동과 상황, 대사가 다 의미가 있다는 것이 참 마음에 든다.

김씨의 무인도 생활 중에 짜파게티 봉지를 발견하고 자신이 직접 재료를 가꾸어 짜파게티를 만들어 먹는 것은 이 작품의 주제라고 할 수 있는 희망과 귀결된다.

짜파게티의 희망 소비자 가격에서 소비자 가격을 손가락으로 가리고 희망이란 단어를 어필한 걸 보면 참 재치가 넘치는 것 같다.

남자 김씨가 무인도 생활을 하면서 삶에 의욕을 얻기 시작한 게 다 짜파게티를 만들어 먹기 위함이란 걸 생각해 보면 이 작품에서 전달하려는 메시지는 희망이다.

현실적인 걸 엄격하게 따지자면 서울에 무인도 같은 게 있을리 없고 또 비둘기 똥에서 씨앗을 얻어 작물을 재배하는 것도 불가능하겠지만, 영화적 상상력이란 걸 감안하면 충분히 납득하고 넘어갈 수 있다.

리얼리티에 대한 옥의 티가 있다면 김씨가 세재로 머리를 감다가 물고기가 죽어서 떠오른 걸 구워먹고, 그걸 또 새들이 먹고 죽어서 새고기를 먹는 장면이 나오는데.. 그렇게 사냥 아닌 사냥을 해서 먹는 건 둘째치고 물고기나 새를 죽게 한 세재까지 그대로 섭취한 김씨는 어째서 그렇게 멀쩡한 건지 의문이다.

결론은 추천작! 단순한 코미디 영화라기보다는 영화 속에 담긴 메시지가 알기 쉽고 가슴에 와 닿아서 훈훈한 작품인 듯 싶다.

하지만 포스터나 예고만 보고 이게 단순히 웃기기만 한 영화고 또 그런 걸 바란 사람은 약간 실망할지도 모른다.



덧글

  • 주유소 2009/12/27 16:09 # 삭제 답글

    저는 볼게 없어서 본건데 의외로 재밌어서 본전 건졌구나 싶었죠.
    음악도 괜찮았는데 OST에 김씨가 참여했다고 하더군요.
    그리고 남자 김씨는 초반에 명함 같은걸로, 여자 김씨는 마지막에 버스에서 마이 네임이즈 어쩌구해서 본명을 밝히긴 합니다.
  • Treena 2009/12/27 20:04 # 답글

    음.. 생선먹고 안죽은건 뭐랄까.. 그래도 사람이 세상사는 동물중에 제일 독하다, 어릴떄부터 세제를 피부로 접하다보니 내성이 있어서 그렇다, 등으로 생각하면 편합...니다;; 뭐랄까 굉장히 찡한 영화였어요.
  • 헬몬트 2009/12/28 07:00 # 답글

    주연 배우가 꿈에 쥐색히가 나와 대박을 거두겠다는 정말인지 모를 인터뷰를 했죠

    쥐꿈 꾸다니 이거 망했다..사람들이 비아냥거렸는데 정말로 흥행은 처절하게 표류당했죠
  • 잠뿌리 2009/12/30 02:35 # 답글

    주유소/ 아, 그러고 보니 거기서 이름이 언급되는군요 ㅎㅎ

    Treena/ 영화적 상상력으로 생각하면 편해지지요.

    헬몬트/ 흥행 성적은 진짜 아쉬운 작품인 것 같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415534
3069
9722668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