탕수육 (대) - 국일관 2020년 음식


오랜만에 다시 들른 국일관. 예전에 한번 포스팅한 적이 있었는데 국일관에서 가장 괜찮은 건 탕수육이다.

이번에도 역시 친구랑 같이 둘이서 갔는데.. 항상 중짜를 시켜서 먹었지만 이번엔 큰 마음먹고 대짜에 도전했다.

탕수육 중짜 이상을 시키면 항상 서비스로 나오는 군만두!

에피타이저로 가볍게 입맛을 돋구고..

탕수육 대짜를 시켜서 그런지 몰라도 짬봉 국물도 달라고 했던 걸 큰 접시에 담아주셨다.

예전에 갔을 때는 볶음밥 시킬 때 나오는 국구릇에 담겨 있었지만 이번에는 짜장면이나 짬뽕 그릇에 짬봉 국물이 담겨 있어서 양이 많았다.

메인 요리 탕수육 등장!

사이즈는 대짜. 가격은 18000원.

양이 진짜 어마무지 많았다. 왠만한 중국집 탕수육 특대 사이즈라고나 할까?

같이 간 친구 왈, 여긴 진짜 양으론 실망시키지 않는 곳이다.

멀리서 찍은 한 장!

높이를 부각시켜서 찍은 건데 보다시피 탕수육이 산처럼 쌓여 있다.

물론 야채도 들어가 있긴 하지만 야채의 비율보다 탕수육의 고기 튀김 비율이 압도적으로 많았다.

한 점 콕 집어 들어서 덥석!

그 뒤에 짬뽕 국물 한 숟가락 후루룩 마신 뒤 소주 한잔을 벌컥!

캬아~ 탕수육과 최고의 궁합을 이루는 술은 고량주지만 그 다음이 소주인 것 같다.

어쨌든 아침, 점심 전혀 안 먹고 저녁에 여기 둘이 와서 탕수육 대짜 하나 시켜먹었는데..

진짜 과장이 아니라 탕수육 하나로 배를 빵빵하게 채웠다.

이건 정말 둘이서 먹을 만한 양이 아닌 것 같다.

3~4명이 와서 먹어야 적당하다고나 할까.

어쨌든 정말 배부르게 잘 먹은 것 같다.

새삼스럽지만 탕수육 하나만으로 배를 채워보고 싶은 사람에게 적극 권하고 싶다.



덧글

  • 시몬 2009/11/14 04:05 # 삭제 답글

    아 여기 꼭 한번 가야하는데...
  • 떼시스 2009/11/14 09:47 # 삭제 답글

    진짜 탕수육 먹어본지 너무 오래 됐네...
  • 나는나 2009/11/14 11:56 # 삭제 답글

    와우!
  • 참지네 2009/11/14 16:40 # 답글

    탕슉! 탕슉!!
    맛있는 탕슈우욱!!
  • 헬몬트 2009/11/15 11:44 # 답글

    요즘 탕수육 맛이 그게 그거인... 하지만 양만 치자면야
  • 잠뿌리 2009/11/20 23:03 # 답글

    시몬/ 강추하는 가게입니다.

    떼시스/ 전 당분간 탕수육은 안 먹어도 될 정도로 잘 먹은 것 같습니다.

    나는나/ ㅎㅎ

    참지네/ 탕수육은 참 맛있지요.

    헬몬트/ 양으로 치면 최강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253411
2526
9743109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

2019 대표이글루_ga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