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킨팩 - KFC 2019년 음식



KFC 치킨팩. 가격은 10000원. 구입처는 삼성역 KFC.

이번 21일이 생일날인데 평일이라서 집이 멀거나 지방에 있는 친구들과 만날 수 없는 관계로.. 저번 삼성 역 쌀국수 벙개를 할 때 만난 시점에서 두 녀석한테 졸라 각자 절반씩 내서 생일 선물로 받은 음식이다.

이른 바 눈물 젖은 치킨이라고나 할까?

아무튼 KFC에서 치킨을 사먹는 건 정말 오랜 말의 일이었다.

보통 KFC에선 치킨 세트 중에 하프 치킨 셋트가 치킨 5조각과 콘샐러드 구성으로 11000원에 판매하던데.. 이 삼성점에는 그런 게 없고 대신 1000원 싸지만 콘샐러드 대신 치킨에 찍어먹는 칠리 소스 2개를 주는 10000원짜리 치킨 팩이 있었다.

사실 가장 끌리던 건 징거버거+치킨버거+치킨2조각+콜라2의 셋트였지만. 삼성역에서 집까지 전철로 1시간이 넘게 걸리기 떄문에 치킨은 둘째치고 콜라는 김이 다 빠질거라는 조언을 듣고 이걸 고른 것이다.

뚜껑 개봉!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딱 다섯 조각이 들어있다.

조각 조각이 작은 건 아닌데.. 보통 통닭 같은 경우, 다리와 허벅지 살이 붙은 상태의 제품을 통다리라고 해서 파는 반면 KFC에서는 그걸 반으로 뚝 자른 다음에 조각 단위로 집어 넣는다. 다섯 조각이 딱 반마리 양이다.

다리가 좀 부실하긴 하지만 허벅지 살과 가슴 살은 맛있다.

KFC 삼성역점에서 구입한 뒤 역곡까지 전철로 1시간 넘게 타고 온 뒤로 잠시 방치해둔 사이 싹 식어버렸지만 그래도 원래 닭고기 자체가 돼지고기와 달리 식어도 먹을 만 했기 때문에 맛이 크게 떨어지지는 않았다.

그냥 먹으면 좀 느끼하니 매콤달콤한 칠리소스에 푹 찍어 한입 덥석!

오랜만에 먹어보는 치킨이라서 유난히 더 맛있었던 것 같다.

그나저나 작년 생일에는 미역국도 못 먹었는데 이번 생일에는 미역국을 먹을 수 있을지 의문이군..

그래도 이렇게 치킨이라도 좀 이른 선물로 받았으니 만족한다 ㅠㅠ



덧글

  • 푸켓몬스터 2009/10/18 02:35 # 답글

    오리지널은 뜨끈할때 먹어야 제맛인데 ㅠㅠ
  • 참지네 2009/10/19 12:47 # 답글

    으음, 치킨........
    바삭바삭한 후라이드에 양념 찍는 것이 맛있더군요.
    활짝.........
  • 잠뿌리 2009/10/22 02:57 # 답글

    푸켓몬스터/ 식어서 맛이 좀 반감되긴 했지요 ㅠㅠ

    참지네/ 크리피스보다 바삭한 후라이드를 양념에 찍어먹는 게 더 맛있지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803932
5439
9489143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