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베큐 삼겹살 - 삼성 홈플러스 2019년 음식


몇 달 전에 먹은 바베큐 삼겹살. 구입처는 삼성 홈플러스. 정가는 6960원. 폐점 임박 할인으로 반값인 3480원에 구입.

중량이 거의 한근 가까이 되다 보니 양은 생각보다 많은 편이다.

예전에 이동식 차량에서 직접 구워서 파는 바베큐 삼겹살 포스팅을 한 적이 있는데.. 그거랑 비교하자면 사실 맛 자체는 그쪽이 낫다. 왜냐하면 그건 계속 전기 불속에서 돌리다가 팔 때 꺼내서 즉석에서 썰어주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렇다고 이 홈플러스표 바베큐 삼겹살이 맛이 없는 건 아니다.

이쪽은 아무래도 처음 만든 다음 밤 시간까지 진열대에 놓고 팔아야 하기 때문에 훈제를 했기 때문에 기름기가 적은 편이다.

이동식 차량에서 파는 바베큐 삼겹살은 훈제가 된 것이 아니라서 금방 먹지 않고 냉장고에 넣어두면 하얀 기름 덩이가 마구 껴서서 맛이 떨어지는 게 단점인데. 이 제품은 그런 걱정을 할 필요가 없다.

통 삼겹살을 바베큐 훈제로 만든 건데 사실 자체 양념 소스는 색깔은 먹음직스러운데 그냥 맨 걸로 먹으면 입이 좀 심심하다.

삽겹살 자체가 100% 고기로만 이루어진 게 아니라, 고기와 지방의 비율이 반반이라서 맨 걸로는 먹다 보면 느끼하고 쉽게 질린다.

그래서 이 제품을 살 때 주는 소스가 두 가지다.

이 빨간 소스는 칠리 소스!

주로 훈제 계열의 즉석 제품을 살 때 머스터드 소스와 함께 꼭 넣어주는 소스인데..

단 맛보다는 매운 맛이 약간 강하다. 그래서 양념 치킨의 그 매콤달콤한 맛을 생각하고 먹으면 낭패를 보기 쉽상이다.

개인적으론 이 머스터드 소스 쪽이 이 제품과 궁합이 더 잘 맞는 것 같다.

동네에서 치킨 시켜먹을 때 소금과 함께 꼭 넣어주는 허니 머스터드 소스라 달달하기 때문에 입에 착 달라붙는다.

어쨌든 결론은 소스는 필수! 소스 없이 먹기는 좀 힘든 것 같다. 맛이 너무 맹맹해서 말이다.

외견만 보면 아이스 바인 같은 수제 햄을 생각하는 사람도 있을 텐데 이 제품은 소금 간이 전혀 되어 있지 않다.

여담이지만 예전에 포스팅한 홈플러스제 3500원짜리 로스트 비프 샌드위치에서, 거기 들어간 로스트 비프라는 게 이 바베큐 삼겹살 조각이다.



덧글

  • 시몬 2009/08/25 01:38 # 삭제 답글

    내가 사는 곳의 대형마트는 왜 이런게 없을까? 슬프다
  • 참지네 2009/08/25 02:43 # 답글

    괴기, 고기..........
    맛있는 고기군요, 활짝.........
  • 헬몬트 2009/08/25 07:45 # 답글

    내가 사는 부근 홈플러스는 무려 새벽 1시까지 하기에 ;;
  • blitz고양이 2009/08/25 09:10 # 답글

    3500원이면 완전 대박이네요. 원래 가격도 그렇게 비싼 편은 아닌것 같구요.
    전 왠지 빵에 끼워먹어도 맛이있을 것 같네요.
  • 카이º 2009/08/25 11:55 # 답글

    홈플러스 요즘들어 대부분이 편이식품 팔더라구요~

    전 케이준쉬림프샐러드가 탐나지만 너무 비싸서(...)
  • 잠뿌리 2009/08/26 09:30 # 답글

    시몬/ 모든 대형 마트에 다 파는 건 아닌 모양이네요.

    참지네/ 소스에 찍어 먹으면 꽤 맛이 있습니다.

    헬몬트/ 저희 동네는 12시까지 하는데 밤중에 가기 좀 빠듯하지요.

    blitz고양이/ 지방 함유량이 많아서 빵에 끼워먹으면 느끼할텐데 소스를 팍팍 뿌리면 괜찮을 것 같습니다.

    카이º / 케이준 쉬림프 샐러드도 야간 할인 적용을 받으면 1500원 미만으로 구입할 수 있던데 새우살이 너무 적게 들어서 기대에 못미치는 것 같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616807
5215
9476215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