족발 - 역곡 시장 2020년 음식


야식의 제왕 족발! 역곡 시장 남부 입구 방면에 있는 곱창집에서 구입. 정가는 12000원. 하지만 야심한 시각에 사러 가서 운 좋게 10000원에 구입.

비닐랩 개봉!

재래 시장 족발은 역시 가격 대 양의 비율로 본좌인 것 같다. 사진으로 보이는 것보다 양이 훨씬 많다.

상추와 쌈장, 마늘, 양파는 서비스!

다만 아쉬운 건 문자 그대로 서비스라 그런지 양이 정말 적다는 거. 이 족발은 사이즈 소 중 대 중, 가장 큰 대 자 사이즈인데.. 이때 서비스로 주는 야채들은 딱 1인 기준이다. 혼자서 족발은 다 먹을 때까지 넉넉하게. 가 아니라, 여럿이 먹을 때를 가정하면 혼자서 먹는 야채의 양. 이게 기준인 듯 몇 점 먹다 보면 금세 동이 난다.

상추 위에 새우젖을 적신 족발 한 점을 얹고, 쌈장에 콕 찍은 양파를 올려서 한 입 덥석!

다음은 양파 대신 쌈장을 듬뿍 찍은 마늘을 족발 위에 올려 다시 한 번 덥석!

소주 한 병 사놓고 밥을 퍼놓고 같이 먹으면 그야말로 극락!

역시 족발은 재래 시장에서 사먹어야 좋은 것 같다.

홈플러스표 족발은 솔직히 가격 대 비율로 볼 때 양도 적고 맛도 좀 떨어지는 편. 재래 시장의 족발로 비교하면 뼈만 존나 많은 소 사이즈라고나 할까?

재래 시장표 족발은 사이즈가 소 중 대가 있지만 사실 그게 크기 차이는 별로 안 난다. 다만 소 사이즈는 뼈가 존나 많고 중과 대로 넘어갈수록 살코기가 많이 들어가 있다는 차이가 있다. 즉 몇 천원 더 주고서라도 대 자 사이즈 먹는 게 이득이다.

20000~30000원 주고 족발을 배달시켜 먹기보단, 조금 번거롭더라도 직접 시장에 가서 사다먹는 게 제일 좋은 것 같다.
 



덧글

  • 시무언 2009/05/19 00:45 # 삭제 답글

    족발은 역시 새우젖을 듬뿍 찍어먹어야 제맛...아악 생각만으로도 괴롭군요
  • 시몬 2009/05/19 05:21 # 삭제 답글

    갑자기 족발생각나네...오늘은 가까운 시장에 가서 순대랑 족발 조금씩 사와야 겠네요. 참, 족발은 머스타드를 발라먹는것도 의외로 괜찮습니다.
  • 참지네 2009/05/19 18:30 # 답글

    족발! 족발!! 맛있는 그 이름! 족발이여어어!!
    정말 군침이 돕니다요~
  • 아모르 2009/05/19 20:56 # 삭제 답글

    이야 족발..

    전 새우젓보단 쌈장을 선호합니다~!

  • 잠뿌리 2009/05/22 20:18 # 답글

    시무언/ 족발에는 새우젖이 제격이지요.

    시몬/ 머스터드를 발라먹으면 훈제 고기 느낌이 나겠군요.

    참지네/ 족발은 정말 좋은 것입니다.

    아모르/ 전 새우젖 파지요 ㅎㅎ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07340
2489
9753514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

2019 대표이글루_ga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