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입구 고기 부페 - 도누가 2019년 음식


도누가. 피망 정모 전에 서울대점에서 괜찮은 고기 부페를 물색하다가 미리 사전답사한 곳이다.

가격은 1인당 7900원. 위치는 2번 출구에서 KFC 안쪽 골목으로 들어오면 바로 보인다. 여기 도누가도 그렇지만 현홍성, 5000냥 왕대포, 성민 양꼬치 등 가볼만한 곳은 다 그쪽에 포진되어 있는 모양이다.

야채 코너에 의외로 다양한 반찬들이 있는데 그 중 눈에 띈 게 저 콩나물 무침. 도누가의 인테리어를 보면 퓨전 구이집인데 저런 반찬이 있는 게 의외였다(좋은 쪽으로)

사이드 메뉴. 만두와 김밥 튀김, 순대, 소시지. 일단 만두와 순대는 한번 쪄서 나온 걸 진열해놔서 차갑지만 불판에 구워먹으면 따듯하게 먹을 수 있다. 김밥 튀김 같은 경우는 한번 튀긴 다음 진열해놔서 기름기는 쏙 빠졌는데 대신 좀 딱딱해서 구워도 그렇게 맛있지는 않다. 뭐 벼리벼리의 튀김 조각 주는 것보다 훨씬 낫기는 하지만.. 본래 김밥 튀김의 특성상 김말이라는 게 온도가 차가워지면 딱딱해지기 때문에 차라리 고구마나 오징어, 야채 같이 식어도 맛있는 게 나왔으면 하는 아쉬움이 조금 남는다.

소시지는 1000원짜리 프랑크 소시지라 사실 맛을 기대하고 먹는 건 아니다. 소시지 만큼은 확실히 같은 소시지라도 부천 셀프바나 벼리벼리가 조금 앞서는 것 같다. 벼리벼리도 사실 소시지를 부대 찌개용처럼 썰어놔서 그렇지 셀프바에서 내놓는 것과 같은 제품이기 때문이다.
 
떡볶이. 이건 나름대로 도누가가 내세울 만한 장점이라고나 할까? 본래 떡볶이는 한번 만들어 놓으면 식었을 때 국물이 걸죽해지고 떡이 흐물흐물해지면서 맛이 좀 떨어지는데.. 여기서는 손님들이 많을 때 아예 전기 불판에 즉석으로 떡볶이를 만들어 가져다 놓기 때문에 따듯할 때 가져다 먹을 수 있다.

불판에 굽는 떡볶이용 떡은 또 따로 있어서 물에 담궈 놓는데.. 그걸 가져와서 구워먹는 것 보다는 이 떡볶이를 먹는 게 괜찮았다.

불판. 사실 도누가의 불판 자체는 어디서나 흔히 볼 수 있는 거지만.. 불판 위에 기름종이를 까는 건 처음 보는 것이었다.

저게 또 나름대로 칭찬할 만한 아이디어인 것 같다. 기름을 흡수하기 때문에 불판이 더러워지는 경우가 적기 때문이다. 기존의 고기부페처럼 자주 호일을 갈아주거나 물수건으로 기름 때를 닦아내야 할 필요가 없이, 기름종이만 바꿔주면 되서 참 편했다.

삼겹살 등장! 솔직히 고기 질은 평범. 와인 즙이 뿌려진 것도, 허브 가루가 뿌려진 것도 아닌 그냥 노멀한 삼겹살이다. 좋지도 나쁘지도 않는 평범한 맛이다.

사이드 메뉴와 삽겹살, 야채 등을 듬뿍 올리고 지글지글! 돼지 껍데기도 먹기 좋게 잘라져 있기에 가져다 구웠는데 이번에도 역시 팡팡 터지고 이리저리 튀느라 깜놀했다.

목살. 일단 목살이라고 써 있지만 아무래도 돈까스용 고기로 흔히 쓰이는 등심인 것 같다. 왜냐하면 고기 표면이 구멍이 송송 뚫려 있기 때문이다. 진짜 빵가루 입히기 전의 돈까스용 고기를 보는 것 같다고 할까나? 이것도 역시 맛은 평범했다.

양념 돼지 갈비와 소불고기. 솔직히 말하자면 이 집 양념육은 정말 맛이 없었다. 고기 질이 떨어져서 맛이 없는 게 아니라, 양념이 제대로 베어 있지 않아서 그런 것 같다. 보통 양념 고기는 양념 국물에 푹 담가져 나와야 되는데.. 도누가의 양념육은 사진에서 보면 알다시피 양념 국물이 거의 떨어지지 않을 정도로 양념이 잘 베어있지 않아서 바싹 구워 먹어도 양념 맛이 잘 안 난다.

하지만 어떻게 생각해보면 당연한 것 같다. 불판 위에 바로 굽는 게 아니라 기름 종이 위에 굽는 거니 말이다. 기름은 많아도 양념 국물이 많으면 종이가 너무 젖어서 제 역할을 하지 못할 테니 양념 국물 뚝뚝 떨어지게 만들 수는 없었을 거다.

어쨌든 사이드 메뉴와 양념 고기를 듬뿍 올리고 자글자글!

의의외 복병. 양념 닭갈비. 정말 의외였는데 양념육보다 양념 닭갈비가 훨씬 맛있었다. 양념 갈비는 국물에 푹 담궈야 제 맛이 나지만 양념 닭갈비는 고추장 양념에 버무려서 그런지 양념맛이 잘 베어 있었다. 기존의 고기 부페에서 내놓는 양념 닭갈비처럼 조각을 큼직하게 썰지 않고 먹기 쉽게 잘게 썰어서 굽는 시간도 단축됐고 먹기도 좋았다.

치명적인 구멍. 그건 바로 밥. 도누가는 1인당 7900원이지만 밥은 무한이 아니다. 밥은 한공기에 1000원이다. 과거 포장마차 스타일의 고기 부페도 고기는 무한이되 밥은 1000원인 가격을 책정했기 때문에, 낯선 건 아니었지만 문제는 바로 퀄리티에 있다.

백 보 양보에서 도누가의 고기 맛이 스탠다드하다고 해도 이 밥 만큼은 도저히 용서할 수 없었다. 일단 양철 그릇이 아니라 고기 부페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하얀 그릇에 담겨져 있어 밥의 양이 썩 많지 않다는 건 둘째치고.. 1000원 주고 추가로 시켜먹는 밥 치고는 밥이 너무 질어서 맛이 없었다. 오죽하면 증기로 찐 군대 밥 같다는 감상이 나왔겠는가? 물론 이런 밥은 취향에 따라 좋아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고깃집에서 먹는 밥의 평준화는 곧 꼬들꼬들함에서 나온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한 그릇만 시킨 게 잘한 일 같다.

어쨌든 결론적으로 도누가는 적극 추천까지는 아니지만 그래도 평균 이상은 되는 것 같다. 생고기는 부천 셀프바보단 한 수아래, 양념육은 벼리벼리보다 약한 것 같지만.. 퀄리티 차이가 그렇게 큰 건 아니고 딱 평균은 맞춘 수준이다. 무엇보다 1인당 7900원이라는 가격에 메리트가 있다. 

중요하다면 중요할 수 있는 밥에서 큰 구멍이 나버려 결국 정모 때 안 가게 됐지만, 그래도 개인적으로 분식 사이드 메뉴는 괜찮았다. 탕수육 소스에 절여서 찐득 딱딱한 셀프바의 탕수 만두나, 튀김 쪼가리와 부대찌개용 재료만 진열해 놓았던 벼리벼리의 사이드 메뉴보다는 월등히 낫다고 할 수 있겠다.

P.S: 도누가 관련 정보를 보다 보면 서비스로 미니 떡갈비를 구워 준다는데 이때 사람이 많아서 그런지 난 구경도 못했다. 혹시 요즘은 불경기라서 안 주는 걸까?



덧글

  • Zori 2008/12/25 11:11 # 답글

    뿌리님 치명적 오타를! 1인당 79,000원이라고 써있어요! 푸헉! ;ㅈ; ....
    마치 클릭타워 공략을 보는 듯한 소름을... ㅠ
  • 쭈~라 2008/12/25 15:56 # 삭제 답글

    봉천동 살아서 친구들이랑 가끔 가는 곳인데 주관적일지 모르지만 가격대비 괜찮은 곳이에요 분위기도 괜찮고요..암튼, 벼*벼* 보다야 낫다고 봐요
  • 고기부페 2008/12/25 22:06 # 삭제 답글

    지가요 고기부페 좋아하거든요,, 요즘 유행하는 무한리필이죠??,,,가격이 괜찮은데 한번 가보고 싶네요**
  • 무한리필 2008/12/26 20:29 # 삭제 답글

    네이버에 도누가 서울대역점 소개된 글이 있어서 올려드려요 ☞ http://blog.naver.com/wonich?Redirect=Log&logNo=150034808112
  • 아뜨리 2008/12/27 13:17 # 삭제 답글

    가격대비 분위기 맛이 기대이상이라
    친구들에게 추천하는곳 입니다.
  • 잠뿌리 2008/12/27 20:03 # 답글

    Zori/ 헉 오타였네요. 수정했습니다.

    쭈~라/ 거기보단 확실히 낫지요.

    고기부페/ 가볼만한 곳입니다.

    무한리필/ 저기선 함박스테이크도 줬군요.

    아뜨리/ 가격 대비로 치면 권할 만한 곳이지요.
  • 오사라 2008/12/29 13:23 # 삭제 답글

    인터넷 보고 가격이 저렴해서 카페회원들 모임장소로 정했는데 다른데보다 가격이 적게 나오더군요 많이먹던 적게 먹던 걱정없고 또 분위기도 부페집 같지 않고 약간 술집 분위기 입니다 모임정할때 술값만 잘 조절하면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곳이라 추천할만 합니다.
  • 토박이 2008/12/29 21:51 # 삭제 답글

    봉천7동 삽니다... 그래서 서울대역 근처에 비슷한 곳 몇군데 다녀봤는데요 고기맛은 아주 큰차이는 없습니다 그래도 그중 고른다면 도누가가 좀 더 싸고 먹을만 합니다 특히 닯갈비, 뽈살 맛있구요 전 돼지갈비도 괜찮습니다 가격면에서도 벼리벼리는 9,800원..도누가는 7,900원/공기밥(1000원) 리필이냐 판매하느냐인데.. 전 밥을 안먹지만 전부 밥을 먹는다면 천원정도인데 그건 손님들이 판단하시면 될거 같네요. 이상한건 일반 부페집은 고기를 덜먹게하기 위해 일부러 밥을 제공한다고 하더군요. 암튼, 요즘 같은 불경기에 삽겹살 일인분 가격으로 눈치안보고 여러가지 먹을만한곳이라 무한리필집 갈 만 합니다.
  • 먹가파 2009/01/01 13:15 # 삭제 답글

    도누가 돼지갈비 맛있던데...-..-*
  • 잠뿌리 2009/01/01 21:32 # 답글

    오시라/ 술만 많이 안 먹으면 저렴하지요.

    토박이/ 밥 맛을 좀 좋게 지을 필요가 있는 곳입니다.

    먹가파/ 전 별로였습니다.
  • 조아라 2009/01/06 11:02 # 삭제 답글

    나름 인테리어나 맛이 무난하고
    편히 맘껏 반주 삼아 즐기면서 식사도 되는 특히 단체 모임에는 딱임
  • 맛집탐험 2009/01/06 19:12 # 삭제 답글

    맛집 찾아다니며 먹는 편인데요 첨에 양재에서 여자친구랑 다니다가 이젠 친구들이랑 가끔씩 갑니다 장점은 고기맛 괜찮고요 가격사고요 눈치안보고 먹는다는게 자주가게하는 이유입니다.
  • 잠뿌리 2009/01/08 18:02 # 답글

    조아라/ 무난한 가게지요.

    맛집탐험/ 양재역에도 분점이 있는 모양이군요.
  • 봉천댁 2009/01/22 20:55 # 삭제 답글

    연말에 이곳에서 벙개모임 있었는데요 여기 돼지뽈살, 닭갈비 정말 맛있어요 볼살은 짭쪼름하니 자꾸땡기고 닭갈비는 양념이 잘되어서 그런지 먹어본 닭갈비중 젤로 짱! 추천할만 해요
  • 잠뿌리 2009/01/26 10:01 # 답글

    봉천댁/ 고기부페에 나오는 것 치고는 닭갈비가 상당히 괜찮았습니다.
  • 2009/01/31 13:59 # 삭제 답글

    맛집 찾다가 들린 객인데 이런 곳이 있었군요 불판위에 종이가 참 특이해 보이네요
  • 잠뿌리 2009/02/02 14:35 # 답글

    객/ 확실히 불판 위의 종이가 편하긴 합니다. 기름이 많이 안 튀고 판 갈기도 편하거든요.
  • soon 2009/02/10 20:20 # 삭제 답글

    ~쪕 고기 땡기네요 좋은정보 감사요.
  • 잠뿌리 2009/02/11 16:06 # 답글

    soon/ 별말씀을요.
  • 정찬영 2009/03/26 20:42 # 삭제 답글


    도누가 야~~ 내가 먹던곳 중에서 제일 짱 굿ㅋㅋ

    일단 돼지갈비 삼겹살이 죽인다 ㅋㅋ다른 고깃집보다 저렴하고
  • 잠뿌리 2009/03/29 20:10 # 답글

    정찬영/ 가격이 싼 게 좋지요.
  • 미륵* 2009/04/09 18:05 # 삭제 답글

    저렴하지요 저같은사람가면 본전 확실히 뽑고 옵니다 ㅍㅎㅎㅎ
  • 잠뿌리 2009/04/10 09:58 # 답글

    미륵*/ 고기 부페가면 본전을 뽑아야 좋지요 ㅋ
  • 봉주소연 2009/04/22 19:26 # 삭제 답글

    먹어보고 싶네요 좋은 정보 감사
  • 잠뿌리 2009/04/30 15:50 # 답글

    봉주소연/ 별말씀을요 ㅎ
  • 동미호 2009/05/31 02:02 # 삭제 답글

    댕겨왔네요 새로운 메뉴가 많이 바뀐~듯 목살이라고 하는데 생고기랑 양념곱창이 맛있더군요
  • 잠뿌리 2009/06/01 11:03 # 답글

    동미호/ 저도 최근에 다시 가봤는데 몇몇 고기 메뉴가 바뀌긴 했더군요.
  • 영민아빠 2009/06/17 16:46 # 삭제 답글

    서울대입구역에 저런곳이 있었군요 새천년부페는 가봤는데 한번 가봐야 겠네요
  • 잠뿌리 2009/06/17 21:25 # 답글

    영민아빠/ 새천년 부페보단 여기가 더 낫습니다.
  • lero 2009/07/09 18:11 # 삭제 답글

    우~후 고기부페 닭갈비랑 떡볶이 먹음직 스럽네요
  • 잠뿌리 2009/07/09 22:42 # 답글

    lero/ 닭갈비가 특히 먹을만 했지요.
  • 소다왕자 2009/10/21 23:41 # 삭제 답글

    도누가 전에 신대방점, 녹두거리점, 서울대입구역점 가봤는데 그래도 서울대에 있는 이집이 메뉴는 젤로 괜찮은거 같더군요 자주는 못가지만 고기 땡길때 가끔 찾아갑니다ㅎ
  • 잠뿌리 2009/10/22 03:06 # 답글

    소다왕자/ 신대방, 녹두도 다 비슷한 지역일 텐데 분점이 2개나 더 있었군요. 전 아직 서울대점 밖에 가보질 못했습니다 ㅎㅎ;
  • K-터치 2009/11/08 20:15 # 삭제 답글

    담아 갑니다%
  • 잠뿌리 2009/11/11 01:18 # 답글

    K-터치/ 출저를 밝히시면 됩니다.
  • 2010/06/04 23:59 # 삭제 답글

    껍데기(껍질이 맞지만)는 굽는 방법이 있습니다
    지금까지 구우셨던 것의 반대로 뒤집어서 구우세요
    그럼 안튑니다
  • 잠뿌리 2010/06/07 00:52 # 답글

    음/ 안쪽부터 먼저 구워야 되는 모양이군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6991141
8419
9324298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