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피나 아케이드(오락실) 게임





1991년에 이스트 테크놀로지에서 만든 게임.

고정된 화면에서 벌어지는 봄버맨, 펭고 풍의 퍼즐 배틀게임으로 공주와 설정 상 드래곤으로 추정되는 공룡(?)을 조작해서 싸우는 게임이다.

게임 방식은 상자를 집어 들어 화면 상에 돌아다니는 몬스터를 향해 던지면, 몬스터가 상자 속으로 들어가는데. 이 상자는 열쇠 문양이 그려진 구명에 던져 넣어야 몬스터가 완전히 없앨 수 있다.

이게 단순한 것 같지만 상당히 복잡하다. 화면 상에 나오는 상자는 3~4개가 거의 한정. 상자는 한번 던지면 일직선 상으로 쭉 나가지만 앞에 다른 상자가 놓여 있으면 중간에 막힌다.

상자에 가둬야 할 몬스터들은 쉴 세 없이 움직인다. 한 상자에 몬스터를 몇 마리 집어넣든 수량의 한계는 없지만 일정 시간이 지나면 상자가 터지면서 몬스터들이 사방으로 흩어진다.

게임 진행에 나름대로 도움이 되는 건 폭탄 시스템으로 플레이어 캐릭터 주위에 폭발을 일으켜 근처에 있는 몬스터를 잠시 행동 불능에 빠트려 그 틈을 타 상자를 던져 잡으면 된다.

폭탄 말고도 기본적인 총알이 따로 있어 일정 시간 동안 적의 움직임을 묶는데. 이 시스템 자체는 꽤 신선한 편이다. 퍼즐 배틀이기 보단 슈팅 느낌이랄까.

제 시간 안에 몬스터를 다 잡지 못하면, 화면상에 남아 있는 몬스터가 미니 사이즈 분열을 일으키면서 머리 숫자가 증가한다.

상자에 넣는 것 자체야 어렵지 않지만 그걸 어떻게 열쇠 문양 구멍에 집어넣는 가가 게임의 관건이다.

결론은 미묘. 제작사 이름도 처음 들어 보는 거고 색감이나 매 스테이지 똑같은 음악이나, 새로운 듯하면서도 묘하게 아류같은 느낌이, 국산 아케이드 게임인 줄 알았지만 실제론 일본 게임이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92533
2022
9756374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

2019 대표이글루_ga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