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인랑전기 웨어울프 패미콤 게임





1991년에 타카라에서 만든 게임.

내용은 레드 어스에 대항하기 위해 고든 박사가 만든 맨 비스트. 즉 웨어 울프를 조작해 악당을 섬멸하는 횡 스크롤 액션 게임이다.

처음에 인간 형태로 시작했다가, 빨간 색으로 칠해진 알파벳 W를 먹으면 늑대 인간으로 변신 할 수 있다. 늑대 인간으로 변신을 하면 양손이 칼날 형태로 변하고 점프를 할 때 공중제비를 돌며 칼날 손으로 벽을 찍어서 기어 오르는 기술이 생기는 등 엄청 강력해지지만, 파란 색으로 칠해진 W를 먹거나 또는 에너지 2/3가량이 줄면 다시 인간으로 돌아온다.

게임 시스템 상 늑대인간일 때에 비해 인간은 너무 약해서 한창 진행을 하다가 본래 모습으로 돌아오면 굉장히 난감하다.

스테이지는 파트가 아닌 각각 1하나씩이며 끝에 가면 보스가 등장한다. 주인공은 늑대 인간이지만 배경은 거의 SF에 가까워서 로봇이나 액체 인간, 사이버 펑크 스타일의 갱 등이 적으로 나온다.

게임 구성 자체 보다는 연출에 신경을 쓴 건지 처음에 늑대 인간으로 변할 때 비쥬얼 씬이 나오며, 각 스테이지의 보스를 쓰러트리면 늑대 인간이 칼날 손으로 퍽 치는 미국 만화 풍의 스틸 컷이 나온다.

매 스테이지를 시작하기 전에 거렁뱅이 같은 아저씨가 툭 튀어나와 조언을 주기도 한다. 하지만 거의 도움은 안 된다.

늑대 인간으로 변하는 아이템은 그냥 전개를 할 때 나오는 게 아니라 대머리 중간 보스를 깨야 나오기 때문에 난이도는 좀 높은 편이다.

가끔 총을 쏘는 적을 없앨 때 나오는 총알 같은 건, 먹고 나서 바로 공격을 할 때 총알이 나가는 효과를 가지고 있다.

2인용 지원을 하지만, 한 명이 죽거나 스테이지를 클리어하면 다른 한 명이 시작하는 방식이라서 사실 상 두 사람이 즐기기에는 무리가 따른다.

솔직히 변신 씬 말고는 별로 인상 깊은 것도, 장점도 없는 게임이지만 어쩐 일인지 어렸을 때 동네 게임 매장에서 줄서서 게임을 할 때 자주 보던 게임 중 하나였다.


덧글

  • 시무언 2008/08/30 02:06 # 삭제 답글

    아무래도 늑대인간은 게임에서 주인공으로 보기 힘드니까요
  • 잠뿌리 2008/08/30 17:34 # 답글

    시무언/ 늑대 인간 주인공은 참 드물죠.
  • 염황 2008/10/02 00:22 # 삭제 답글

    개인적으로 수왕기나 블러디 로어처럼 수인계통의 히어로들이 등장하는 스토리를 좋아하는지라 한번 해봤는데 난이도가 너무 어렵더군요. 에뮬로 강제세이브까지 남발하면서 하는데도 워낙 난이도가 난이도인지라 도중에 포기했습니다.

    저 난이도만 어떻게 해서든지 잘 조정했으면 꽤나 개념작이었다고 생각합니다.
  • 잠뿌리 2008/10/03 14:17 # 답글

    염황/ 난이도가 너무 지독한 게임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61492
3069
9721036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