섀도우 댄서 (메가드라이브판) 메가드라이브 게임





세가의 간판 게임인 시노비의 외전 격인 게임으로 1990년에 메가드라이브판으로 나왔다. 아케이드판으로 나온 섀도우 댄서와는 상당히 다른 느낌을 주는 게임으로 디자인이나 설정도 약간 달라졌다.

줄거리는 전작의 주인공은 '조 무사시'의 외동 아들이 악당들과 싸운다는 내용을 담고 있으며 기본적인 방식은 기존의 시리즈와 거의 똑같다.

횡 스크롤 액션으로 화면 곳곳에 있는 인질들을 풀어 주고, 스테이지 끝에 있는 출구를 통해 탈출하며 한 스테이지가 3 챕터로 구성되어 있으며 맨 마지막에는 보스와의 일 대 일 결투가 기다리고 있다.

시노비와 다른 점이 있다면 역시 인견 시로를 이용한 공격. 게이지를 모으고 있다가 적이 나타났을 때 떼면 시로가 앞으로 쌩 하고 달려나가 적의 움직임을 봉쇄한다. 하지만 적의 공격을 맞으면 새끼 강아지로 변해 일정 시간 동안 움직이지 못하는 약점을 가지고 있다.

보너스 스테이지 같은 경우 기존의 시리즈에서는 1인칭 슈팅형 표창 던지기였지만 여기서는 건물 옥상에서 아래로 뛰어 내리며 종 방향으로 닌자들을 척살하는 형태로 바뀌었다.

난이도는 시노비와 거의 비슷. 한대 맞으면 죽는 건 여전하지만 여전히 댓수가 있고 스테이지 클리어 후 인술도 다시 채워지기 때문에 무리 없이 진행할 수 있다.

아케이드판과 차이점은 게임 배경과 등장하는 적 캐릭터 등에 있다. 전체적으로 볼 때 아케이드판이 등장 인물이 큼직큼직하며 그래픽도 더 좋은 편이다. 하지만 거기선 시로 사용 보단 인술에 중점을 두어서, 인견 사용 면에 있어선 메가드라이브판이 더 재밌다고 생각한다. 난이도 역시 메가드라이브판이 더 낮다.

인술 같은 경우 아케이드판과 같이 3종류지만, 아케이드판의 부처 소환 비술이 사라지고 그 대신 메테오 스트라이커 같은 혜성 소환이 새로 생겼다.

시노비 팬이라면 반드시 해봐야할 작품이라고 생각한다.


덧글

  • 시무언 2008/08/15 03:03 # 삭제 답글

    견공자제분이 참 좋았죠...편했고
  • 잠뿌리 2008/08/15 16:04 # 답글

    시무언/ 잘만 쓰면 정말 쉽게 게임을 진행할 수 있지요.
  • 떼시스 2008/11/16 10:37 # 삭제 답글

    확실히 메가드라이브판이 해보니까 더 나았던 것 같습니다.
  • 잠뿌리 2008/11/17 20:31 # 답글

    떼시스/ 이 메가드라이판이 참 괜찮습니다.
  • 우아앙 2009/07/06 23:23 # 삭제 답글

    옵션에서 난이도를 바꾸면 타이틀 제목도 II, III 이런식으로 바뀐다는 ㅋㅋ
    칼만 들고 겜하는 재미도 쏠쏠
  • 잠뿌리 2009/07/08 08:26 # 답글

    우아앙/ 예전에 게임 잡지에 비기라고 실린 적이 있었지요 ㅎㅎ 칼만 들고 하면 재미는 있는데 좀 어렵습니다.
  • 곧휴잠자리 2015/06/23 14:09 # 답글

    오락실용 하고는 게임 자체와 스토리가 완전히 다른...

    그러나 하야테(개)가 여기선 충전을 해서 자유자재로 쓸수있는 데 비하여 오락실서는 앉아서 공격하면 자동으로 튀어나가서 사실상 별로 쓸데가 없었지요.

    꼭 써야하는 부분에선 공격이 먹히지 않는 적이라 되려 역으로 당하곤 새끼 개로 되어버리는... ㅜㅜ
  • 잠뿌리 2015/06/25 15:23 #

    버전마다 다른 게 각각의 재미가 있었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58645
5192
9449855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