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나 기어 아케이드(오락실) 게임





1993년에 사미에서 만든 게임.

아득한 먼 미래의 우주 공간에서 악당의 우주선과 싸우던 도중 격추 당해 공룡들이 살아 숨쉬는 원시 시대의 지구 별로 추락한 '로저'와 지구에서 만난 늑대 인간 울프를 조작해 싸우는 횡 스크롤 액션 게임이다.

기본적으로 횡 스크롤 액션 게임으로 조작 버튼은 공격과 점프 단 두 가지. 2인 동시 플레이가 가능하다.

기본 이동이 뜀박질이다 보니 의외로 속도감 있고 무기가 검, 도끼, 철퇴, 화살 등인데 연타하면 한번에 여러 발이 나가기 때문에 무작정 앞으로 돌진하면서 공격을 마구 난사할 수 있어서 상당히 통쾌하다. 연출도 이리 저리 터지고 부서지고 폭발해서 박력이 넘친다.

무기를 새로 얻으면 오토 게이지가 차 있는데 이 때는 그냥 버튼을 누르고 있는 것만으로 연사 기능이 지원된다. 물론 게이지가 다 사라지면 버튼 연타를 해야되지만 그래도 무기 나오는 빈도가 상당히 높기 때문에 대쉬 기능과 너무 잘 어울린다.

가끔 거룡, 익룡 등이 보조 캐릭터로 나와 도와주긴 하지만 워낙 진행이 빠른 게임이다 보니 보조 캐릭터가 따로 오기도 전에 혼자 보스전에 돌입할 수도 있다. 마음만 먹으면 3분 남짓 되는 시간만에 한 개 스테이지를 클리어할 수도 있을 것이다.

세가의 소닉을 벤쳐 마케팅한 느낌이 물씬 풍기는데 일반 코인 및 거대 코인을 모아서 1UP하는 건 그렇다 쳐도 이단 점프가 빙글빙글 도는 것이고 앉아서 점프 버튼을 누르면 제자리에서 빙글빙글 돌며 이때 레버를 대각선 아래로 움직이면 앞으로 나아가는 것 등을 보면 은근히 비슷한 느낌이 좀 든다.

하지만 소닉과 달리 기본 스타일이 검이며 도끼며 마구 던지고 날려서 터트리며 전진하는 것이기 때문에 그 스타일이나 스테이지 구성이 비슷한 느낌이 들어도 확실히 다른 점도 많다.

난이도는 미묘. 무지 빠른데 그렇다고 막 나가다보면 에너지가 다 달아 그대로 골로 가고 그렇게 게임오버를 당하면 죽은 자리에서 바로 시작하는 것이 아니라 별도의 컨티뉴 화면으로 넘어갔다가 스테이지의 체크 포인트 부분부터 다시 시작해야한다(이 체크 포인트도 사실 소닉과 비슷한 느낌을 준다)

그래도 결론은 추천작. 소닉 스타일에서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준 게임이라고나 할까, 상당히 빠르고 박력 있다. 양키 풍의 미래인 로저와 지구에 사는 늑대 인간 일족의 울프라는 주인공 캐릭터들이 너무 미국쪽 센스라 그리 매력적으로 다가오지는 않지만 의외로 게임 자체는 재미있는 편이었다.


덧글

  • 시무언 2008/05/23 12:43 # 삭제 답글

    소닉을 벤쳐 마킹해도 자기들 나름대로의 센스를 넣었군요
  • 잠뿌리 2008/05/23 23:30 # 답글

    시무언/ 세상일은 참으로 알 수 없는 게 저 다이나 기어를 만든 사미가 후대에 이르러 세가를 인수 합병했습니다.
  • 송이 2008/05/26 14:53 # 삭제 답글

    으억 저거 의외로 무지 재밌어요 .. 코인 도둑놈이었던..
  • 잠뿌리 2008/05/26 22:59 # 답글

    송이/ 의외로 속도감이 빠르고 박력이 넘쳐서 재미있지요.
  • 곧휴잠자리 2015/06/22 03:05 # 답글

    2P로 클리어하면 나름 끔찍한 배드엔딩이... 원숭이들이 우주선을 뿌샤버려서 불시착한 그 행성에서 영원히 탈출 못하고 늙어갑니다. ㅜㅜ
  • 잠뿌리 2015/06/23 12:13 #

    2P 엔딩은 안습이네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93533
2022
9756375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

2019 대표이글루_ga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