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공사] 액션 코스프레 2017년 한국 만화




지금 현재는 파인애플, 코믹스 투데이가 존재할 당시에는 색유기로 알려진 안광현 작가의 2001년 데뷔작.

내용은 평범하게 살아왔던 봉달이 길가다 양아치한테 걸려 돈을 뜯길 뻔하다가 자칭 코스프레 해결사 천원만을 만나고 우여곡절 끝에 코프스프레 동오회에 가입하면서 벌어지는 코믹물이다.

제목이 액션 코스프레인 걸 보면 코스프레가 주요 소재인 것 같고. 실제로 극중 코스프레가 나오긴 하지만 그게 생각보다 자주 나오지는 않는다. 그리고 솔직히 코스프레가 메인이라고 하기엔 비중이 거의 없고 코스프레 씬 자체도 별로 없으며 액션 코스프레가 어떤 대회의 일종이고 특정 캐릭터의 코스츔을 입으면 그 캐릭터의 기술을 사용할 수 있어서 그걸 가지고 싸우는 배틀 토너먼트라는 진실이 2권 막판에야 드러나는데.. 배틀 대회 초대장만 달랑 나온 채로 1부 끝. 이렇게 마무리를 짓는 바람에 전체의 1/10조차 제대로 나오지 않은 느낌이다.

달랑 1,2권을 끝나는 관계로 각 캐릭터의 과거가 제대로 드러나지 않았고 갈등의 시작은 있어도 분량 상 제대로 전개가 되지 않은 관계로 냉정하게 말하자면 재미가 떨어진다.

애초에 코스프레를 주제로 다루었다고는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비중이 적은 코믹물인데, 그래도 액션 코스프레 대회란 설정 자체는 꽤 괜찮았는데 만약 이 작품이 2부까지 예정대로 쭉 연재가 돼서 그 대회가 벌어졌다면 또 어떻게 됐을지 궁금하다.

제대로 완결이 되지 않은 관계로 결론은 미묘. 특별하게 신선하거나 재미있거나, 혹은 모에를 이끌어내는 캐릭터는 없었다. 단지 색유기를 괜찮게 본지라 대뜸 집어서 구매한 것 뿐.

서점이나 총판 같은 정상적인 루트로 발견한 것이 아니라 고속터미널의 가판대에서 만화책을 진열해 놓고 팔고 있을 때 입수한 기억이 난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72492
3069
9721047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