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청기의 삼국지 타도 동탁 (1980) 한국 애니메이션




1980년에 김청기 감독이 만든 삼국지 애니메이션 3부작 중 2번째 작품.

타도 동탁 편이란 부제가 암시하듯 이번 작품의 주 에피소드는 바로 동탁에 관련된 것을 다루고 있다.

황건적의 난이 평정된 뒤 유비가 작은 고을을 다스리는 부분부터 시작해 동탁이 왕윤의 연환계에 빠진 여포에세 살해 당하는 장면까지 나온다.

하진 남매와 동태후 간의 접전과 십상시들도 등장하는데 특이한 점이 몇 가지 있다면 우선 첫째로 십상시 장양은 모습은 남자인데 성우 분이 여자라는 것이고 둘째로 삼국지 연의에서 힘 한번 못 써보고 내시들의 칼에 찔려 죽은 하진이 여기서는 죽기 전에 4명의 자객을 상대로 화려한 택견 솜씨를 뽐내다 최후를 맞이한다는 점이다.

채화로 그려진 배경은 멈춰 있으나 등장 인물은 쉴 세 없이 움직이며, 실사 무술 영화를 보는 듯한 연무를 뽐내는 게 상당히 멋지고 거기에 빠른 선율의 가야금 소리를 배경음으로 넘어 금상첨화라 할 수 있다. 애초에 악당으로 설정되고 같은 소인배의 손에 죽는 하진이 꼭 무슨 주인공처럼 절기를 선보이며 죽는 게 굉장히 이해가 가지 않았지만 그래도 한국적인 맛이 있어서 좋았다.

사수관에서 관우가 화웅을 치는 장면도 멋드러지게 표현했지만, 역시나 이번 편에서 가장 돋보이는 건 장비였다. 일단 이 작품에서는 여포의 라이벌이 장비로 나오기 때문이다 그래서 장비 전용 테마까지 나올 정도다.

노래 가사를 간략히 적어 보자면..

장팔사모 휘두르며 장비가 간다~
용감무쌍 천하무적 장비가 간다~
유비 형님 명을 듣고 장비가 간다~
간신배들 쳐부수러 장비가 간다~
험악하게 생겨 무섭다지만~
착한 사람 보면 눈물도 많네~
고함 한번 지면 산천도 떠네~
용감하고 끈기 있는 진짜 사나이~

장비 의외에 특별한 캐릭터도 있다면, 명백히 김청기 필에 가까운 꼬마 영웅 '왕발'이다. 고우영의 삼국지에도 나오지 않는 캐릭터로 김청기의 삼국지 애니메이션에만 나오는 오리지날 캐릭터라고 할 수 있다.

이후 대만에서 만든 8부작 삼국지 애니메이션에서 나온 관우의 수양 딸 '관봉이'같이 유비 관우 장비 삼형제의 수족 노릇을 하는 메인 캐릭터인데 이 작품 내에서는 유난히 장비와 친하게 지내며 콤비를 이룬다.

생긴 모습은 로보트 태권 브이에 나오는 깡통 로봇 철이를 중국 풍으로 바꾼 건데 황건적의 난 때 부모를 잃어 고아가 되어 구슬치기 무술로 사냥을 하며 살아 오던 야생 소년으로 나온다.

왕발이가 어째서 난생 처음 만난 장비를 따라와 유비 관우와 친해지고 그들의 신하 노릇을 톡톡히 하는지 그 이유는 전혀 알 수 없고 개연성도 상당히 떨어지지만 그래도 이 작품이 아동을 대상으로 제작됐다는 점을 감안해 볼 때 충분히 납득이 갔으며 또한 김청기 감독 고유의 필이 느껴졌다.


덧글

  • 시무언 2008/04/25 12:39 # 삭제

    이 부분은 본 기억이 나는군요. 고우영 삼국지의 진 주인공은 확실히 장비지요
  • 잠뿌리 2008/04/26 10:44 #

    시무언/ 종래의 삼국지물에서 장비에 대한 비중이나 대우가 형편없었다는 걸 감안하면 고우영의 삼국지는 파격적이었습니다.
  • blue 2010/04/05 12:12 #

    제가 어렸을 때 본 비디오에서는 두편이 모두 들어가 있었던 것이군요. 전 김청기의 삼국지는 한편만 있는줄 알았습니다.
  • 잠뿌리 2010/04/07 21:04 #

    blue/ 김청기 감독의 삼국지는 총 3편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39627
4285
10226798

메모장

잠뿌리의 트위터

2019 대표이글루_game